상단여백
HOME S라이프 일상
태풍 야기, 한반도에 단비 내릴까?…“장담할 수 없어”

태풍 야기가 단비가 될지, 폭염의 기폭제가 될지에 이목이 집중됐다.

9일 기상청에 따르면 일본 오키나와 인근에서 발생한 제14호 태풍 야기가 이날 오후 3시 현재 시속 9㎞의 속도로 서쪽으로 이동 중이다.
 

(사진=기상청 날씨누리)


현재 야기는 다음주 초 한반도를 지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만약 야기가 한반도를 지난다면 비바람으로 인해 2주째 지속되고 있는 폭염의 기세가 한풀 꺽일 수 있다.

그러나 아직까지 야기의 진로에 대해서는 확답을 내릴 수 없다는 게 기상청의 입장이다. 진로가 변경될 여지를 열어두고 3가지 시나리오가 제시됐다.

야기가 북상해 서해안을 지나 한반도 중·북부 지방을 통과하는 경우 폭염이 해소될 것으로 예상된다.

반면 야기가 북상하되 한반도보다 중국 동쪽 해안에 가깝게 접근해올 경우 서쪽 지역을 중심으로 폭염에서 벗어날 가능성이 크다는 분석이다.

태풍의 크기가 작을 경우에는 수증기의 유입이 적어 비가 내리지 않을 수 있다.

마지막 시나리오는 야기가 서쪽으로 기울어져 중국 동쪽 해안에 상륙해 내륙으로 가는 케이스다. 이 경우 한반도에 수증기를 공급하지 못해 비가 내리지 않을 뿐더러 난기를 끌어올려 폭염이 14일 이후에도 기승을 부릴 가능성이 있다.

한편 기상청은 세 경우 모두를 열어둔 상태다. 더불어 태풍 야기가 북상 전에 소멸할 가능성도 보고 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뉴스룸’ 김자인 “남편은 소방공무원, 헬기타고 구조 작업” icon순천 20대 집단폭행…“가해자, 사건 다음날 셀카 올렸더라” icon‘뉴스룸’ 코이카 관계자 “출장 온 국회의원, 공식일정 취소하고 관광하기도” icon경찰 “일베 53건 처벌, 워마드 실제 검거 사례 없어” icon반스·닥터마틴·뉴발란스·타이거...가을 달리는 슈즈 컬렉션 6 icon스릴러부터 복수극까지 '여성중심 외화' 개봉예정 5選 icon유명 뮤지션과 손잡은 브랜드...디젤·팀버랜드, 콜라보 제품 출시 icon'궁금한이야기Y' 청주 백숙맛집 살인사건, 용의자는 식당 주인…공범은? icon현아·수지·전지현…강렬하고 우아해, 패션화보 스타 5人 icon하지원X진구 ‘프로메테우스’, 9월 말 해외로케 시동...내년 상반기 방영 icon이성민 "'목격자'·'공작' 동시기개봉 송구해…황정민 발뻗고 있지 않을까" icon‘밥블레스유’ 이영자 입맛도 속일뻔한 편의점 김치제육 도시락 icon‘밥블레스유’ 최화정 수박주스, 시크릿 레시피 공개 “생강 필수!” icon‘밥블레스유’ 이영자, 원피스 수영복 패션…바다소녀 등극 icon‘썰전’ 오늘(9일)도 결방…‘라이프’ 재방송 대체 편성 icon‘아는와이프’ 한지민, 지성 무시에도 꿋꿋 “제가 마음에 안 드세요?” icon'신과함께-인과 연' 개봉 9일만에 800만 돌파…천만까지 두발짝 icon'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 이유영에 진심고백 "안버려서 고마워" icon‘아는 와이프’ 강한나, 지성 자존심에 상처 “우리 부모님 지원 뱉어내!” icon'친애하는 판사님께' 윤시윤 과거, 형 대신 친척집에 양자로 들어갔다 icon‘아는 와이프’ 지성, 한지민·장승조 핑크빛 기류에 질투심 폭발 icon쌤소나이트, 샌프란시스코 항공권 증정 ‘힐링’ 프로모션 진행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