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스타
송혜교, 악성댓글 및 루머 유포자 고소 “사회적 용인수준 넘어섰다” [공식]

송혜교 측이 악성 댓글 및 루머 유포자들을 일괄 고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송혜교 측이 분당경찰서에 허위사실 적시에 따른 명예훼손 및 모욕에 대한 내용으로 다수를 상대로 한 고소장을 제출한 것으로 나타났다.

송혜교 측은 고소와 관련, 선처나 합의 없이 강경대응 하겠다는 의지를 경찰에 피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송혜교는 송중기와 결혼 1년 9개월만에 이혼 조정 절차를 마무리 지었다. 그러나 첫 만남부터 이혼까지 대중의 관심이 모아진만큼, 이혼을 둘러싼 루머 역시 적지 않았다. 온라인을 기반으로 이에 대한 악성 댓글 및 루머가 확산되자 송혜교가 칼을 빼든 것.

이에 앞서 송중기 측 역시 무분별한 루머에 대해법적 대응을 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송혜교의 소속사 UAA 측은 “배우 송혜교씨와 관련해 악질적인 행위와 명백한 허위사실 유포 및 악의에 찬 노골적 비방과 욕설 등에 대한 증거수집이 완료된 다수의 유포자들을 1차로 분당경찰서에 고소장을 접수했다”라며 “나머지 커뮤니티나 댓글, 유투버 등에 대해서도 증거자료가 확보되는 대로 그 전원에 대하여 형사 고소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강경 대응해 나갈 것”이라며 “송혜교와 관련해 전혀 근거 없는 허위의 글이나 악의로 가득찬 욕설, 그리고 차마 상상하기 어렵고 있을 수도 없는 일들을 날조하고 퍼트리는 행위가 지속되고 있고, 이는 분명 사회적 용인 수준을 넘었을 뿐 아니라 당사자에게 견딜 수 없는 고통을 안겨 주고 있다”라고 지적했다. 

 

아래는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십니까. UAA 입니다.

배우 송혜교씨 소속사 UAA는 2019년 7월 25일 분당경찰서에 허위사실 적시 명예훼손 및 모욕에 대한 내용으로 혐의점이 분명히 드러난 다수를 상대로 한 고소장을 제출하였습니다.

UAA는 배우 송혜교씨와 관련해 악질적인 행위와 명백한 허위사실 유포 및 악의에 찬 노골적 비방과 욕설 등에 대한 증거수집이 완료된 다수의 유포자들을 1차로 분당경찰서에 고소장을 접수하였습니다. 당사는 나머지 커뮤니티나 댓글, 유투버 등에 대해서도 증거자료가 확보되는 대로 그 전원에 대하여 형사 고소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UAA는 이번 고소건과 관련해서 지난 6월28일 김앤장 법률사무소를 법적 대리인으로 선임했으며, 법적 대응을 준비해왔습니다.

아울러 고소장 접수와 관련, 당사는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강경 대응해 나갈 것임을 말씀드립니다. 이번 조치에 이어 2차로 진행 중인 법적 대응에 있어서도 당사는 합의 없이 진행해 나갈 것임을 거듭 밝힙니다.

배우 송혜교씨와 관련해 전혀 근거 없는 허위의 글이나 악의로 가득찬 욕설, 그리고 차마 상상하기 어렵고 있을 수도 없는 일들을 날조하고 퍼트리는 행위가 지속되고 있고, 이는 분명 사회적 용인 수준을 넘었을 뿐 아니라 당사자에게 견딜 수 없는 고통을 안겨 주고 있습니다.

향후, 익명성을 악용하여 무분별하게 루머를 양산하고 이를 확산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지속적으로 강력하게 법적 대응할 방침이며 이를 통해서 더 이상 글로써 사람에게 상처 주고 고통을 안기는 행위가 자제되기를 바랍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팀 K리그 vs 유벤투스 D-1, 경기 관전포인트 #사리볼 #압박 #호날두 icon‘TV는 사랑을 싣고’ 이경애 “아버지 노름빚에 어머니 정신이상 증세 보여” icon가루다인도네시아항공, 자카르타-발리 특별요금 실시...최대 62% 할인 icon‘사랑에 국경은 없지만…’ 미혼남녀 71.1% “장거리 연애 자신 없다” icon‘멜로가체질’ 천우희-안재홍-공명 “멜로 생존권을 보장하라!” 시선강탈 icon여기어때, '전국민 2차 쿠폰세트' 공개...총 15만원 할인혜택 icon24주년 뮤지컬 '사랑은 비를 타고', 박유덕·홍경수 등 역대 활약 배우 소개 iconAB6IX 김동현, '아이돌이 만난 문학' 소설 낭독..."흥미진진했다" 소감 밝혀 icon삼성전자, 김무열X안소희 단편 '메모리즈' 공개..."반도체 발전→인류 희망" icon'국정원 특활비 수수' 박근혜, 오늘(25일) 항소심 선고...불출석 예상 icon뮤지컬 '사랑했어요', 송창의-나윤권-이홍기外 캐스팅 공개...故김현식 노래로 꾸며 icon‘뽕 따러 가세’ 송가인-붐, 세 자매 효심에 오열사태…감동의 몰카 icon블랙핑크 ‘킬 디스 러브’, 뮤직비디오 5억뷰 돌파…K팝 최단 기록 icon'데뷔 임박' 로켓펀지 수윤, 데뷔 콘셉트 필름 공개...걸크러시 매력 폭발 icon레이든, SM과 전속 계약...‘The Only’(ft.아이린) 8월 2일 출격 icon안다르 고맙데이, 시즌오프 5000원 할인 쿠폰...여름휴가 지원금 댓글 이벤트도 icon’검블유’ 검색하고 싶어지는 임수정X이다희X전혜진 ‘오피스룩’ 스타일링 icon'얼굴천재' 차은우, 첫 단독 아시아 팬미팅..."10분 안에 빠져든다" icon'영구와 땡칠이' 남기남 감독, 24일 암투병 중 별세...아동영화 연출 대가 icon리빙·가전 브랜드, 여름맞이 '합리적 소비+재미 UP' 이벤트로 고객 몰이 icon초보 크리에이터라면? 카메라부터 짐벌까지, 쿠팡 ‘1인 방송 전문관’ icon'추적60분' 갭투자자 파산 위기, 부동산 스타강사 의혹↑ icon나오미 앤 고로, 8월 내한공연 개최...보사노바와 애니메이션의 만남 icon베리베리, 첫 싱글 발매 앞두고 '민찬-계현-연호' 모션 포스터 공개 icon데이식스, 데뷔 4년만에 음악방송 1위 "마이데이와 함께 쓴 '한 페이지'" iconNCT DREAM, 오늘(25일) 'BOOM' MV 선공개+컴백 기념 생방송 진행 icon조정석X임윤아 '엑시트', 4DX 개봉 확정...재난탈출 액션 짜릿함 기대↑ icon윤석열, 오늘(25일) 신임 검찰총장 임명 "어깨가 무겁고 책임감 느낀다" icon김동진, 현역 은퇴→지도자 변신...'제2의 축구인생' 시작(ft.과르디올라) icon"집 나가면 고생!"...홈족 위한 더위탈출 '먹캉스' 식음료 icon‘호텔 델루나’ 이도현, 아이유 과거의 남자? 카리스마+멍뭉미 ‘매력포텐’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