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맨유, 노리치 원정 3-1 승리...EPL 클럽 최초 2000골 돌파

맨유가 프리미어리그 클럽 최초로 2000번째 골을 기록했다.

사진=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공식 인스타그램 캡처

28일 오전 1시 30분(한국시각) 영국 노리치 캐로우 로드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0라운드에서 맨유가 노리치 시티 원정을 떠나 3-1 승리를 거뒀다.

최근 리그 4경기(2무 2패)에서 승리가 없었던 맨유는 이날 부상에서 돌아온 앙토니 마시알을 전방에 배치시켰다. 노리치 시티는 홈에서 맨체스터 시티를 3-2로 꺾은 적 있어 맨유를 상대로 좋은 경기를 펼칠 것이라 예상됐다.

하지만 맨유의 기세가 남달랐다. 전반 21분 스콧 맥토미니의 선제골이 터졌다. 9분 뒤 다니엘 제임스의 패스를 받은 마커스 래시포드가 추가골을 넣으며 전반을 2-0으로 마쳤다.

후반 28분 마시알의 세 번째 골이 터지며 승부의 추는 완전히 맨유 쪽으로 기울었다. 노리치는 후반 43분 오넬 에르난데스의 만회골에 만족해야 했다.

한편 맨유는 이날 두 번의 페널티킥 모두 실축했다. 하지만 실축한 래시포드와 마시알이 이를 만회하는 골을 집어넣었다. 페널티킥 실축한 선수 2명이 만회골을 기록한 건 EPL 역사상 처음이었다. 또한 이날 맥토미니의 골은 맨유의 EPL 2000번째 골이었다. 이는 EPL 클럽 최초의 기록이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MC몽, ‘음원 올킬’ 이어 3년만 콘서트 ‘몽스터 주식회사’ 성료…열광의 210분 icon'원정 무승' 토트넘, 리버풀에 1-2 역전패...손흥민 골대 2번 강타 icon트와이스, 월드투어 추가 공연...내년 3월 日도쿄돔 2회 무대 icon[오늘날씨] 낮부터 천둥·번개 비 소식, 낮 최고 21도...미세먼지 '좋음' icon112만 돌파 '82년생 김지영', 주말 박스오피스 1위...'조커' 500만 눈앞 icon‘SBS스페셜’ 정재승 교수 “공간의 변화, 뇌인지에 지속적인 변화 일으켜” icon‘SBS스페셜’ 유현준 교수 “공간에 대한 탐험-경험, 상대적으로 부족해” icon‘SBS스페셜’ 아파트 대신 주택, 비용 고민도 극복 “첫번째 이유는 아이들” icon트럼프 중대발표 “IS 지도자 알바그다디 심판” 사망 확인 icon김희철, 정준하 고두밥+깍두기 조합에 “맛있네?” 반전 icon‘미우새’ 최진혁 “군입대 직전 집안 빚 다 갚아…치열하게 살았다” icon트와이스, 김종국 ‘시져시져’ 분장에 입틀막 “무슨 콘셉트에요?” icon이원희-김동현, 용인대 유도학과 동기 ‘자존심 대결’…1분 24초 한판승 icon김종국, 유세윤 ‘시져시져’ 공개방송…“거지의 왕 김춘삼 역할” icon트럼프 중대발표 "알바그다디 IS 지도자 美 작전 중 자폭" icon'U-17 월드컵' 김정수호, 오늘(28일) 아이티와 C조 1차전...8강 최고 성적 넘나 icon이낙연 국무총리 '881일' 최장수 기록...'깨알메모' 화제 icon'롤드컵' 담원게이밍, 8강 G2에 1-3 패배...SKT 제외 韓팀 전원 탈락 icon문희상·여야 3당 원내대표, 오늘(28일) 檢개혁 등 패스트트랙 법안 논의 icon'슈돌' 윌벤져스 공갈빵 소동, 손에 쥐니 바스락 "크다고 좋은 게 아니야" icon잘츠부르크 황희찬, 리그 7호 도움+PK 실축...라피드 빈에 3-2 승 icon봉준호·김보라·최수종-하희라 外 아름다운예술인상 수상 발표 icon장성규, KS 4차전 '패대기 시구' 사과 "나 자신이 싫었다...야구팬들 죄송"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