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라이프 싱글 이슈
미혼女 82.3% “결혼 상대는 나를 더 좋아해주는 사람과”

이성이 연애 감정을 좌지우지 할 수는 없다지만, 그래도 누구에게나 연애나 결혼에 대한 이상향은 분명 존재한다. 또 개개인의 성향에 따라 추구하는 연애의 스타일도 다른 법. 내가 더 좋아하는 사람과 나를 더 좋아해주는 사람, 어느 쪽과 연애를 해야 할 지는 쉽게 해결할 수 없는 고민 중 하나이다. 미혼남녀는 과연 누구를 선택할까?

듀오가 지난 10월 21일부터 11월 1일까지 미혼남녀 총 396명(남 198명, 여 198명)을 대상으로 ‘내가 더 좋아하는 사람 vs 나를 더 좋아해주는 사람’에 관한 설문조사를 했다.

연애 난제답게 ‘내가 더 좋아하는 사람’과 ‘나를 더 좋아해주는 사람’ 중 누구와 연애하겠냐는 질문에 입장이 비슷하게 나뉘었다. ‘내가 더 좋아하는 사람’과 연애하겠다는 비율은 52.3%, ‘나를 더 좋아해주는 사람’과 연애하겠다는 비율은 47.7%로 집계됐다.

미혼남녀는 내가 더 좋아하는 사람과 연애의 장점으로 ‘이상형과의 연애가 가능하다’(29.8%), ‘열정적인 사랑이 가능하다’(22.0%), ‘항상 설렐 수 있다’(19.7%)를 꼽았다. 성별로는 남성은 ‘열정적인 사랑이 가능하다’(29.3%), 여성은 ‘꿈꿔온 이상형과의 연애가 가능하다’(38.9%)로 답해, 차이를 보였다.

반대로 나를 더 좋아해주는 사람과 연애의 장점은 남녀의 의견이 일치했다. 남녀 모두 ‘안정적인 마음 편한 연애가 가능하다’(31.8%)에 가장 높은 지지를 보냈다. ‘넘치는 사랑을 받을 수 있다’(23.2%), ‘상대에게 전전긍긍하지 않는다’(16.9%), ‘자존감을 높일 수 있다’(13.4%)도 상위에 올랐다.

하지만 결혼을 앞두고는 온도차가 나타났다. 결혼은 ‘나를 더 좋아해주는 사람’과 하겠다는 경향이 강했다. ‘나를 더 좋아해주는 사람’과 결혼하겠단 의견은 76.3%로 ‘내가 더 좋아하는 사람’과 결혼하겠단 의견(23.7%)보다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특히 ‘나를 더 좋아해주는 사람’과 결혼하겠단 입장은 여성(82.3%)이 남성(70.2%)보다 높았다.

한편, 미혼남녀 10명 중 7명(70.2%)은 실제로 내가 더 좋아하는 사람과 나를 더 좋아해주는 사람 사이에서 고민한 적 있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그루밍족 모여라! 그라펜, 오늘부터 ‘브랜드세일’...전제품 최대 82% icon'U-17 월드컵' 김정수호, 8강 상대 日 꺾은 멕시코...11일 4강行 결전 icon리복, 2020년부터 ‘벡터’ 로고로 통합...패션과 피트니스 경계 없애 icon'원조 잘생쁨' 2PM 닉쿤, 日 발매 앨범 조각 미모 티저공개 icon이달의 소녀, 학생복 모델 발탁 1318 청소년 저격...동복화보 공개 icon'82년생 김지영' 흥행 질주, 정유미X공유 보통이야기...미공개 스틸 공개 icon‘해투4’ 출산 임박 서현진 "녹화 중 애 낳아도 방송하겠다" 욕망 대방출 icon김필, ‘동백꽃 필 무렵’ OST 여덟번째 주자…오늘(7일) 음원 발매 icon넥슨 'V4', 오늘(7일) 정식 출시...韓 양대 앱마켓 정상 차지 icon'김영철의 파워fm' 미션데이 퀴즈 화제...한돈구이+괌 항공권 증정 icon아이즈원, ’프로듀스48’ 조작논란 여파? 쇼케이스 나흘 앞두고 취소 icon'10만원토스이벤트', 행운퀴즈 등장...혜택제공 기간은?(ft.KB국민카드) icon'음원 강자' 자이언티, '5월의 밤' 4개 차트 정상 icon손흥민, 유럽 리그 통산 최다골...그보다 빛난 '월드클래스' 세리머니 icon타임스퀘어, 빼빼로데이 프로모션…최대 60% 할인 icon아이즈원-엑스원, 안준영 PD ‘조작 혐의 인정’ 향후 활동 어쩌나 icon쿠팡 ‘윈터키즈패션’ 오픈...카파·헤지스 등 최대 75% 세일 icon투쿨포스쿨, 빼빼로데이 ‘1+1 이벤트’...색조 50% 할인 icon'블랙머니' 조진웅·이하늬·정지영 감독, '씨네타운' '최파타' 출연 예고...홍보요정 등극 icon‘보좌관2’ 장성규, 생애 첫 드라마 출연? ‘워크맨’ 콜라보 인기↑ icon'데뷔 10주년' 레인보우, 오늘(7일) 싱글수록곡 'I Dream of You' 선공개 icon이석훈·규현·박강현·수호, 뮤지컬 '웃는남자' 드라마틱 포스터 시선집중 icon‘시베리아 선발대’ 이선균-고규필, 간헐적 단식 후폭풍…전투적 먹방 icon'감쪽같은 그녀' 12월 4일 개봉, '시동' '백두산'과 연말 극장가 접수? icon글로벌 대세 현아, '플라워 샤워'로 中 차트&SNS 점령 icon'신의한수: 귀수편' 개봉 D-DAY, 관객 극찬 '바둑액션' 관전포인트 3 icon옹성우, 첫 단독 팬미팅 ‘WE BELONG’ 개최…“팬들과 하나되는 시간”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