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골목식당' 백종원 과거 쌈밥집 사장 시절 등장...이영자도 놀란 비주얼은?

'장사 멘토' 백종원의 쌈밥집 사장 시절 노력의 단면이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잠시 공개됐다.

 

13일 방송된 '백종원의 골목식당' 뚝섬 편에서는 백종원의 충고를 받아들여 플레이팅에 변화를 준 뒤 무용과 시식단에게 좋은 평가를 받는 샐러드집의 모습이 그려졌다.

무용과 시식단은 같은 양인데도 "전에는 적었는데 이제 충분하다", "한 끼로 괜찮겠다"는 반응을 보였고, 원래 있었던 옥수수를 보고도 "옥수수는 없었는데 추가됐나? 맛있다"고 말했다. 같은 재료와 양이라도 배치하기에 따라 다르게 느껴지는 '플레이팅'의 마법이 발휘됐다. 

 

 

이에 백종원은 "쌈밥집 시절, 나도 꽃꽂이까지 배우며 플레이팅에 신경썼다"며 "같은 쌈 재료라도 어떻게 배치하느냐에 따라 손님의 입맛이 좌우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장사계의 모차르트'라는 자막과 함께 과거 쌈밥집 시절의 백종원이 출연한 방송의 한 장면이 자료화면으로 등장했다.

 

 

백종원은 양 손에 쌈재료가 푸짐하게 배치된 긴 접시를 들고 등장했고, 방송인 이영자가 이를 받아들며 화들짝 놀라는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사진=SBS 방송화면 캡처 

에디터 이예은  yeeune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이예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