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내년 최저임금, 시급 기준 8350원 확정...올해보다 10.9% 인상

내년 최저임금이 시급 기준 8,350원으로 올해보다 10.9% 인상된다. 

 

최저임금위원회 표결 결과. 사진=연합뉴스

 

14일 새벽 4시 36분 정부세종청사 고용노동부에서 열린 최저임금위원회 전원회의에서 내년 최저임금이 확정됐다.

위원회가 2개 안을 놓고 표결을 통해 내년 최저임금을 정한 결과, 8,350원으로 올해 7,530원보다 10.9% 오르게 됐다.

이로써 최저임금의 인상률은 지난해 16.4%에 이어 올해 10.9%로 2년 연속 두 자릿수 인상률을 기록하게 됐다. 올해와 지난해, 그리고 2007년 총 세 차례 두 자릿수 인상률을 보였다. 

위원회에서는 진통이 거듭됐다. 최저임금위원회에서 경영계의 입장을 대변하고 있는 사용자위원 9명 전원 및 민주노총 추천 위원 4명이 불참했다. 이들은 각각 업종별 구분 적용과 최저임금법 개정에 항의하는 뜻을 표했다. 

이 때문에 최저임금 확정 표결에는 공익위원 9명과 한국노총 추천 위원 5명만이 참여했다. 

의결을 위해서는 근로자위원과 사용자위원 각각 3분의 1 이상 출석이 필요하지만, 한쪽이 출석 요구가 있었는데도 두 번 이상 불참하면 의결할 수 있다.

사용자위원들은 이미 지난 11일 불참한 바 있어, 공익위원과 근로자위원의 결정만으로 내년 최저임금이 결정됐다.

에디터 이예은  yeeune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이예은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골목식당' 백종원 과거 쌈밥집 사장 시절 등장...이영자도 놀란 비주얼은? icon'프듀48' 1등 이가은, 첫 순위발표식 생존 58人 순위 총정리 icon박나래표 마라샹궈, 스태미나 마니아 쌈디도 탐내는 보양식 icon'선을 넘는 녀석들' 유발 하라리 "남북한 갈등, 역사 공부로 극복해야" icon‘꽃보다할배 리턴즈’ 백일섭, 프라하 카렐교 야경에 심취 “손자들 생각나” icon경영계, 최저임금위원회 끝내 불참…노동계·공익위원만 참석 icon‘전지적 참견 시점’ 이영자 먹바타 매니저, ‘멋바타’로 재탄생 icon'꽃할배 리턴즈' 진화한 꽃할배X이서진, 낭만 프라하 여행에 시청률 최고 12.2% icon‘분위기 여신’ 손나은, 화보같은 출근룩...‘아침부터 열일하는 미모’ icon‘거기가 어딘데’ 조세호, 1사막 1세호 보급이 필요한 이유 icon2018 윔블던 나달-조코비치전, 해 지며 순연...앤더슨 결승 진출 icon‘미스터 션샤인’ 김태리, 일발장전 총구대치...살벌비장美 방출 icon걸그룹 7월 브랜드평판...1위 블랙핑크, 2위 트와이스, 3위 에이핑크 icon‘괴물 퍼포먼스돌’ 에이티즈, 데뷔 리얼리티 ‘작전명 ATEEZ’ 영상 깜작공개 icon‘다이어트부터 속마음까지’ 내 건강 챙겨주는 이색 공간&프로젝트 4 icon[러시아월드컵] 잉글랜드-벨기에, 결승전 못잖을 3•4위전…이유는? 관전포인트 4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