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델타항공, 한인직원 “한국말 써서” 해고?…결국 소송으로

한국말을 쓴다는 이유로 미국 델타항공에서 해고됐다는 주장이 나왔다.

워싱턴주 현지언론 KIRO 7에 따르면 미국 북서부 워싱턴 주 시애틀-타코가 국제공항에서 근무하던 델타항공 소속 한인 여성직원 4명이 최근 회고를 당했다.

이 직원들은 워싱턴주 킹 카운티 상급법원에 자신들이 근무 중 한국말을 쓴다는 이유로 해고를 당했다며 이가 부당하다는 취지의 소송을 제기했다.

해당 한인 직원 4명은 한국 출신으로 이 중 한 3명은 미국 시민권자다.

KIRO 7에 따르면 직원 4명은 델타항공의 인천-시애틀 노선 승객을 주로 응대해왔다. 이들 중 한 명은 “한국말을 하는 승객들은 우리를 보고 기뻐했다”라며 “고객들이 한국말을 쓰면 편하게 생각하는 것 같았다. 모든 델타 고객들을 가족처럼 대했다”라고 전했다.

더불어 델타항공이 자신들을 고용한 이유 중에는 한국 고객의 응대 필요성도 있다고 주장했다.

델타항공 측은 지난해 5월 이들에게 해고 통보를 하며 표면적으로 승인받지 않은 좌석 업그레이드를 해줬다는 이유를 들었다.

그러나 직원들은 한국말을 사용한다는 이유로 경고를 받은 후 부당해고를 당했다고 반박하고 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골캉스족·호캉스족...골프웨어로 연출하는 '바캉스룩' icon찜통더위 OUT...도심에서 즐기는 ‘캠프닉’ 男女 스타일링 icon어린이집 차량사고, 재발 막는다…승하차 알림 서비스 도입 icon'14년만의 올스타전' 추신수, 첫 출루서 안타 '한국인 최초' icon혼행족 고민 해결...땡그랑, 1인 해외여행 공유서비스 출시 icon근로장려금 확대 개편, 단독가구 연소득 2천만원 미만부터 icon전기요금 폭탄 피하는 에어컨&선풍기 콤비 활용법 5 icon유키 구라모토, ‘톡투유2’ 깜짝출연 “김제동 좋은 인연 만나라” icon가마솥 더위에 더욱 필요한 '셀프 홈케어' 3S...탄력·윤기·각질 icon‘라이프’ 이동욱·조승우…끝이 아니다? 명품 완성시킬 특급조연 4 icon영화 ‘레옹’, 뤽 베송 성폭행 의혹에 국내 재개봉 무산 icon'라디오스타' 조현아, 논란의 사진 해프닝 후유증 “외출 꺼리게 돼” icon'맘마미아2' 런던 월드프리미어 성료...역대급 호평 '로튼토마토 94%' icon'외계인 손 증후군'은 무엇?...손 마음대로 움직이는 현대인 질병 icon낭만·힐링의 여름, 만화·소설 원작 '일본 로맨스 영화' 6選 icon식품·외식 가격 최대 30% 인상...서울 냉면 한그릇 8808원 icon'해피투게더3' 고등래퍼 이병재, ‘유재석 헌정 랩’ 전격 공개 icon‘유쾌한 변신’ 마마무 화사부터 전소민까지...유통업계 휩쓰는 코믹CF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