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전주국제영화제, '아동 권리' 스페셜 토크 프로그램 마련(ft.다니엘 린데만)

전주국제영화제가 아동의 권리에 대해 이야기하는 시간을 마련했다.

사진=전주국제영화제 제공(김은지 전문의, 다니엘 린데만)

전주국제영화제조직위가 제20회 전주국제영화제에서 국제 구호 개발 NGO 세이브더칠드런과 스페셜 토크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세이브더칠드런은 아동의 생존, 보호, 발달 및 참여의 권리를 실현하고자 인종, 종교, 정치적 이념을 초월해 전세계 약 120개 국가에서 활동하고 있다. 올해 전주국제영화제는 세이브더칠드런 창설 100주년을 기념하며 영화로 만나는 아동의 권리에 주목한다.

이번 스페셜 토크는 5월 3일 오후 7시 30분 메가박스 전주(객사) 3관에서 영화 ‘쁘띠 아만다’ 상영 후 이어진다. ‘쁘띠 아만다’는 불의의 사고로 누나를 잃은 다비드와 남겨진 조카 아만다의 성장 영화로 사랑하는 사람을 잃은 상실과 폭력이 남긴 흔적에 관해 이야기한다. 상영 후 진행될 스페셜 토크는 ‘쁘띠 아만다’를 통해 끊임없이 벌어지고 있는 테러로 아이들이 겪는 트라우마와 남겨진 사람들의 슬픔을 헤아려보고자 기획됐다.

스페셜 토크에는 전주국제영화제 문성경 프로그래머와 소아청소년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김은지, 방송인 다니엘 린데만이 함께한다. 안산 단원고등학교의 스쿨닥터로 활동한 김은지 전문의는 재난, 폭력 등으로 상처 입은 피해자들의 트라우마 치유를 돕고 있다. 최근 ‘대화의 희열’에 출연한 다니엘 린데만은 풍부한 감수성으로 대중의 인기를 얻으며 활발한 방송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김은지 전문의는 소아청소년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로서 아동의 트라우마를 분석하고 의학적 소견을 비출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폭넓은 공감력을 겸비한 다니엘 린데만은 최근 유럽에서의 테러 상황과 상실을 극복하는 방법에 관한 의견을 전하며 스페셜 토크에 시너지 효과를 낼 전망이다. 또한 이들의 참여로 아동의 권리와 트라우마, 이를 대하는 어른의 자세를 깊게 논하는 뜻깊은 자리가 될 것이다.

한편 제20회 전주국제영화제는 5월 2일 배우 최원영, 한예리의 사회로 개막식을 거행하고 5월 11일까지 전주시 일대에서 펼쳐진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G마켓-옥션, ‘오늘은 어린이날 우리들 세상’ 프로모션...할인혜택多 icon'겨울왕국: 디즈니 온 아이스' 얼리버드 티켓, 오픈 하루만에 '예매 1위' icon자유한국당 “문희상, 임이자 성추행…고발조치 할 것” icon나를 위한 소소한 투자...조아스, 미코노미 전기면도기 3종 출시 icon박봄, '봄' 발라드 버전공개...첼리스트 친언니 박고운 지원사격 icon방탄소년단, '작은 것들을 위한 시' 뮤비 2억뷰 돌파 '11일만 대기록' icon소소생활, 국민간식 ‘떡볶이·과자·초코바’ 저칼로리 4종으로 출시 icon아이즈원, 'TMI뉴스' 첫 게스트 출격...윤보미 '최애멤'이 예나? icon‘프듀X101’ 국프와 연습생의 첫 만남, 블루카펫 세리머니 관심 집중 icon소주값 인상, 참이슬 6.45% ↑...실제 소매가는? icon출산율, 또 역대 최저치 경신…결혼 줄고 이혼 늘었다 icon2019 모다페, 춤으로 ‘공존’ 모색하다...눈여겨볼 무대 5 icon‘닥터 프리즈너’ 박은석부터 강신일까지, 잘되는 드라마의 비결 ‘명품조연’ icon독립영화 반짝반짝전, '든든한 지원군' 영화제 기획 주인공은? icon지구 위한 ‘친환경’ 동참...마켓컬리, 천연소재 지퍼백 도입 icon‘아스달연대기’ 김지원, 와한족 탄야로 변신 “날것 그대로의 아름다움” icon컴백 앞둔 뉴이스트, 'FACE'→'BET BET'까지 몰아보는 타이틀史 icon‘조장풍’ 김민규, 트로이목마 침투로 마음의 빚 덜었다 icon'녹두꽃' 한예리, 턱 밑까지 들어온 칼날에도 흔들림 없는 눈빛 icon이국적 느낌 물씬! 해외 NO, 국내 추천 여행지 icon'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X김명수, 티저 공개...'제작발표회 초대 이벤트' icon400년전 한문 '홍길동전' 발견...이윤석 교수 "허균, 한글소설과 무관" icon'빅이슈' 주진모vs김희원, 분노 폭발 직전 대면 포착 '긴장감↑' icon‘닥터 프리즈너’ ‘더 뱅커’ ‘열혈사제’…기승결 정의구현? 접근법 달랐던 히어로 3人 icon‘열혈사제’ 시즌2 제작? 이명우 PD “‘열혈사이다’에서 직접 답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