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불청’ 장호일, 러시아 크루즈여행 스케일에 “여긴 배가 아닌 거 같아”

역대급 크루즈 여행이 그려졌다.

14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는 바다 위의 호텔 크루즈를 탑승한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SBS

김도균이 가까스로 합류하며 ‘불타는 청춘’ 멤버들은 본격적으로 크루즈 안을 둘러보기 시작했다. 이미 탑승할 때부터 규모부터 위용을 자랑하던 크루즈 안은 말 그대로 신세계.

장호일은 “여기는 아무리 봐도 배가 아닌 거 같아”라고 감탄했다. 걸어서 들어간 곳에 수영장까지 갖춰진 웅장한 선상 광장이 기다리고 있었기 때문. 김도균 역시 “우와”라며 아이처럼 감탄하는 모습을 보였다.

워낙 크루즈가 크다보니 청춘들은 길을 헷갈려하기도 했다. 대규모 인원을 수용할 수 있는 레스토랑을 지나 밖으로 나가니 이번에는 영화 ‘타이타닉’을 연상시키는 갑판이 기다리고 있었다.

멤버들은 잔뜩 낭만에 취해 이곳에서 ‘타이타닉’의 한 장면을 따라하며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불청’ 겐나지 총영사, 주한 러시아인 중 최상급 공무원…박재홍 연세대 룸메 icon‘아내의 맛’ 양미라-양은지, 송끄란 축제 점령…정신욱 물통백팩 완비 icon‘불타는청춘’ 김도균, 여권 미소지로 크루즈 탑승 불발 ‘아쉬움 가득’ icon‘아내의 맛’ 조안 남편 김건우, 아이스크림 빙수 도전 “무슨 맛이야?” icon[1인가구 필수템] 혼자서도 깨끗하게! 인앤아웃 직수 정수기 ‘쿠쿠 10’S’ icon서울, 내일(15일) 버스파업 사실상 결정 '출근길 대란'...지하철 연장 icon‘어비스’ 박보영, 안효섭 못 살렸다…이성재 어비스 임시소유주 icon올세인츠·몽클레르·구찌...드레스 PT부터 프리폴 캠페인까지 icon제냐, 가정의달 선물 ‘펠레 테스타’ 제안...가죽의 미학 icon‘어비스’ 이성재, 한소희 살해 시도…안효섭 또 어비스 사용? icon승리-유인석, ‘성접대·성매매·버닝썬 횡령’ 구속영장 기각…“다툼 여지 있어” icon‘한밤’ 김무열, 마동석 파괴력 인증 “가죽 재킷이 손 모양대로 찢어져” icon‘사람이좋다’ 박원숙, 방미 30년만에 재회! 클러치 선물에 “드레스 맞춰야겠다” icon다코타 존슨·자레드 레토...뉴욕 ‘멧갈라’ 구찌 패션으로 시선강탈 icon‘사람이좋다’ 가수 방미 “아버지 도박, 동생 학비도 내가 만들었다” icon美 마이클 코어스, 런던 올드 본드스트리트에 타운하우스 오픈 icon‘사람이좋다’ 방미, 美 뉴욕에서 10년간 주얼리 사업 “스트레스 많이 받았다” icon유리아쥬, ‘진피 마일드폼’ 출시 기념 올리브영 기획전 icon봄맞이 신메뉴! 존쿡 델리미트 도곡점·청담 더미트퀴진...5월 프로모션 icon경기도, 오늘(15일) 버스파업 ‘유보’…29일까지 조정기간 연장 icon“방정오 이름, 두 번 등장했다” 故 장자연 지인 ‘PD수첩’ 인터뷰 icon부산 버스파업 “오늘(15일) 오전 4시부터 진행”…전 노선 운행중단 icon'걸캅스', '어벤져스: 엔드게임' 제쳤다! 韓박스오피스 1위 등극 icon울산 버스 파업으로 운행중단, 서울·경기·부산 등 극적 타결 후 정상운행 icon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200’ 8위! 4주 연속 TOP 10 신기록 icon[오늘날씨] 경북 천둥+번개 '소나기', 전국 미세먼지 '보통' icon"그 시절 우리가 사랑했던 소년"...배진영, 27일 첫 단독 화보집 발간! icon'승리 구속영장 기각' 신종열 판사, 애나-윤중천 '피의자 심문' 담당 눈길 icon서울버스 파업 전 극적 타결, 임금 3.6%인상·정년 연장 등 icon그리즈만, 아틀레티코 재계약→1년만에 이적 결심...'축구판 디시전쇼' 재현? icon'초면에 사랑합니다' 진기주, ‘정갈희-베로니카박’ 오가는 변화무쌍 캐릭터 소화력 icon위메프 '읶메뜨 때션븎띠' 40% 쿠폰 이벤트...매시각 선착순 지급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