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연예
‘더 히트’ V.O.S “쎄시봉 이후 최초의 유부남 그룹” 나윤권 폭소

V.O.S와 나윤권이 만났다.

19일 방송된 KBS 2TV ‘더 히트’에는 V.O.S와 나윤권의 만남이 그려졌다.

사진=KBS 2TV '더 히트'

V.O.S 박지헌은 나윤권과의 만남에 “염색 잘 나왔네?”라고 남다른 아재감성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나윤권과 무대에 대한 회의를 앞두고 V.O.S는 수다 삼매경에 빠져들었다. V.O.S는 “3인조 유부남 그룹은 국내 최초 아니야?”라며 “쎄시봉 이후에는”이라고 덧붙였다.

신인 시절을 떠올린 V.O.S는 “가사가 ‘눈을 보고 말해요’잖아. 카메라 아이 콘택트 연습도 했었어”라고 털어놨다.

박지헌은 “노래처럼 눈을 뜨고 노래하라는 거야”라고 설명했고, 김경록은 “그때 눈이 너무 흐리멍덩하다고 해서 서클렌즈를 꼈던 거잖아”라고 진실을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스페인하숙' flour-flower의 차이점은? 영국 순례자 “발음 차이 없어” icon자이로 안중재, 등장에 시선집중...윤종신 의외의 혹평? icon‘명의’ 기경도 교수 “자궁 혹, 반드시 수술하거나 치료한 것 아냐” icon케빈오, ‘슈퍼밴드’ 출연 이유? “혼자서 외로워...음악 친구만들고파” icon가능동밴드, 조회수 260만 버스킹영상 주인공...이수현 "너무 팬이에요" icon‘궁금한이야기Y’ 킹즈스쿨 신목사, 남성과 대화=음란행위?…“남자라면 사족을 못써” 구타 icon‘스페인하숙’ 배정남, 리폼한 차승원 조리복 “팬티 밴드도 사용해” icon부기드럼 박영진, 구독 16만 유튜버...‘보이스톡’ 연결음 드러머 icon‘슈퍼밴드’ 디폴, 패드플레이어+조이스틱 연주...김종완 “한국도 달라지고있네” icon‘궁금한이야기Y’ 킹즈스쿨, 왕의 아이를 키우는 대안학교? “알몸 상태로 구타” icon‘궁금한이야기Y’ 결혼사기 피해자 6명+피해액 10억…범인父 “아가씨들이 바보” icon‘지금1위는’ 조갑경 "원조 군통령? 이지현-나 다음에 강수진" icon휘성, 에이미와 녹취록 공개 "나 이제 어떻게 살아" 우는 목소리 담겨 icon‘비켜라운명아’ 서효림, 김재승 도움 받았다…홍요섭 “미국 가지마” icon‘비켜라운명아’ 박윤재X강태성, 김혜리 대신 기자회견 “우리 어머니잖아” icon‘왼손잡이 아내’ 이승연, 정찬 막아서다 “김진우 종손인거 입다물라 했잖아” icon‘TV는 사랑을 싣고’ 함소원, 흑역사 공개 “수험생이 염색에 패디큐어까지” icon‘왼손잡이 아내’ 김병기, 정찬 횡령 정황에 “수족들이 내 뒤통수를 휘갈겨?” 분노 icon‘TV는 사랑을 싣고’ 함소원 “강남 살았지만 가난해, 다섯식구가 옥탑방 생활” icon‘열혈사제’ 고준, 정동환 살인사건 범인 아니였다…진범은 김형묵 icon‘열혈사제’ 김민재, 백지원 인질로 잡고 김남길 협박...끝까지 비열 icon‘아름다운 세상’ 추자현, 다르게 묶인 신발 “누군가 자살로 위장한거야” icon‘나혼자산다’ 기안84, 성훈 녹화불참에 “왜 내가 안 잘리고?” icon‘나혼자’ 헨리 작업실, 클래식 전용 연습실까지…“직접 인테리어” icon‘막영애17’ 라미란, 공기청정기 당첨에 정보석과 커플사진 조작? icon‘막영애17’ 이승준 ”문센엄마들은 동화책 줬는데“ 김현숙에 서운함 폭발 icon‘나혼자산다’ 헨리 바이올린, 경매장 시작 가격에 충격 “5만원이요?” icon'막영애17' 정보석, 라미란 합성사진 알다...낙원사 직원들 ‘프러포즈’인줄 icon‘나혼자’ 헨리, 마크테토X이광기 경매장에서 만나 ‘입찰경쟁’까지 icon‘나혼자산다’ 이홍기, 이시언 ‘노래실력’ 검증차 깜짝출연…영상 선물까지 icon‘나혼자산다’ 박나래 차, 어떤 차종이길래? 이시언 “안 타는데 기증해라” icon‘나혼자’ 이시언, ‘죽은 시언의 노래’ 탈출…이홍기 킬링포인트 완벽소화 icon‘나혼자산다’ 한혜연, 슈스스 귀환! 이번에는 캠퍼스 출동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