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전북현대-인천유나이티드, 이재성↔문선민 트레이드 완료...공백 맞춤 영입

이재성과 문선민이 트레이드됐다.

사진=전북현대, 인천유나이티드 인스타그램 캡처(문선민, 이재성)

15일 K리그1 전북현대와 인천유나이티드는 수비수 이재성과 미드필더 문선민을 트레이드했다고 밝혔다.

전북현대는 2018 러시아월드컵 멤버이자 지난 시즌 인천유나이티드 K리그1 잔류를 도운 문선민을 영입해 더 빠르고 날카로운 측면 공격라인을 보강했다. 문선민은 2017년 인천유나이티드 입단 후 두 시즌 동안 67경기 18득점 9도움을 기록했으며 지난 시즌에는 14득점으로 국내 선수 득점 1위에 올랐다.

공간 침투 능력과 개인기를 이용한 돌파가 뛰어난 문선민은 로페즈, 한교원, 이승기 등과 함께 좌우 공격 전술을 주 공격 루트로 사용하는 전북현대에 적합한 선수로 평가받고 있다. 문선민은 “전주성에서 뛰는 순간이 기대된다”며 “전북의 올시즌 목표를 달성할 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인천유나이티드는 주축 수비수 김대중이 상주상무로 떠나면서 전북현대 이재성을 영입했다. 이재성은 2009년 수원삼성 입단 후 2010년 울산현대로 이적해 FA컵 우승과 아시아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이끌었다.

2017년 전북현대로 둥지를 옮겨 지난 시즌 K리그1 우승을 맛봤다. 이재성은 체격이 뛰어나고 수비 리딩력과 높은 제공권이 장점인 중앙 수비수다. 이재성은 “인천 팬들의 열정적인 응원을 보고 마음이 와닿았다”면서 “올해는 팀이 상위권에 오를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이적 소감을 밝혔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남편이 신고, ‘친모 청부살해 계획’ 교사 구속기소...“母가 준 고통참을 수 없었다” icon양세형X손담비X유병재, JTBC 新예능 ‘해볼라고’서 취업 도전 icon‘아시안컵 탈락’ 인도, 이변 주인공→대회 조기 마감에 감독 사임까지 icon‘봄이 오나 봄’ 이유리X엄지원X이종혁X최병모, 믿보배 4인방의 유쾌한 캐릭터 공개 icon아이폰 SE2 출시 가능성?...홈버튼·콤팩트 디자인 돌아온다 icon[종합]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송재정 작가가 직접 밝힌#엔딩#박신혜#현빈#엠마 icon‘영재발굴단’, 천재 가수 프레디 머큐리 탄생 비결 공개...‘격려 이론’ 영향 icon박성광 측 "포차 '풍기물란', 작년 12월 영업 종료...진심으로 사죄드린다"(공식입장) icon‘알리타: 배틀 엔젤’, 로사 살라자르X로버트 로드리게즈 감독 내한 확정 icon"세계 명작 배워보자" 두산아트센터, 무료 미술강좌 '두산아트스쿨' 예약 오픈 icon전자담배, 일반담배 비교 95% 유해물질 적어...영국 공중보건국 실험 영상 공개 icon‘엑소의 사다리 타고 세계여행’ 3번째 티저 공개...가오슝·컨딩편 기대감 UP icon‘언더독’ 도경수X박소담, 반려견 케미 화보 공개 “시나리오 감동, 목소리 출연 결정” icon갓세븐 마크-뱀뱀, 밀라노 패션위크서 '꽃미모' 발산...글로벌 패셔니스타 면모 과시 icon‘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송재정 작가 “박신혜 1인 2역, 엠마가 여러분을 놀라게 할 것” icon[현장] "놀라게 하고 싶었다"...솔로데뷔 이민혁, '허타존'으로 완성한 음악세계(종합) icon글렌 클로즈 ‘더 와이프’, 골든글로브+크리틱스초이스 접수한 명연기 눈길...2월 개봉 icon신유용, 성폭행 가해 코치의 '종'이었다..."방 청소-잔심부름 24시간 도맡았다" icon손흥민·스털링·쿨리발리, 인종차별 논란 맞선 잉글랜드-이탈리아 축구 icon빵야tv, 서울가요대상 온라인 독점 중계에 접속 폭주+서버 마비 icon트럼프, 김정은에 친서 전달...북미 2차 정상회담 열리나 icon박막례 할머니부터 베리베리까지, '스카이캐슬' 패러디 사용법 icon한파 닥친 FA시장, 남은 11명 선수 계약 가능하나 icon'체육계 성폭력 파문' 제자 성폭행→임신→영구제명 코치, 유소년 지도 icon‘왼손잡이 아내’ 이승연, 김진우 기억상실에도 기대 “나 알아보겠니?”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