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갑질 의혹' 정재남 주몽골 대사 "깐풍기 대첩? 조직적 음해"

정재남 주몽골 대사가 갑질 논란과 관련된 모든 의혹을 부정했다.

사진=연합뉴스

29일 방송된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서 정재남 주몽골 대사가 대사관 직원들을 상대로 갑질했다는 의혹을 전면 부인했다. 그는 “논란 대부분이 사실에 입각하지 않은 악마의 편집을 통해서 보도되는 내용이라고 생각한다”며 “어떤 조직적인 음해가 아닌가 하는 조심스러운 생각이 든다”고 밝혔다.

정 대사는 지난해 5월 주몽골 대사로 부임한 이후 공간 내외에 천명한 원칙에 따라 음성적인 청탁과 봐주기를 근절했는데 이에 대한 반작용으로 나타난 음해라고 주장했다. 그는 “가장 크게 불이익을 당한 사람들이 비자 브로커들”이라며 “저는 하나도 양심에 거리낄 게 없이 당당하게 일을 했다”고 말했다.

정 대사는 일명 ‘깐풍기 대첩’이라고 언론에 보도된 사건에 대해서도 해명했다. 정 대사가 오찬 행사에서 먹고 남은 깐풍기를 어떻게 처리했는지 확인하고 몽골인 직원이 깐풍기 2봉지를 버렸다고 보고하자 폭언을 퍼부었다고 보도됐었다.

그는 “그날 오찬에 요리사가 음식 준비를 많이 해서 깐풍기 재료가 남았다”며 “국민의 세금으로 구입한 음식 재료인데 당연히 찾아봐야 하는데 없어졌다. 없어진 경위를 파악해 보라고 지시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 대사는 남은 깐풍기를 포장해 사저로 가져가 가족들이 먹은 사실은 없다고 부인했다. 이어 해당 깐풍기는 조리가 다 된 상태가 아니고 재료였다며 이와 관련된 보도는 오보라고 주장했다. 한편 외교부는 28일 정 대사에 대한 감사에 착수했다. 외교부는 몽골 현지 대사관 감사 등을 다음주까지 진행해 감사 결과에 따른 후속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싸이 통해 양현석 만났을 뿐” 말레이시아 재력가, YG 성접대 의혹 부인 icon느린마을 산사원, 전통주 체험 단오맞이 행사 icon장병우, 현대엘리베이터 대표...28일 급성 뇌출혈 치료 중 별세 icon서울시 1인가구 54% "편견-차별-무시 경험"...혼자 사는 삶 73.2% '만족' icon윤가은-김병우-전고운-한준희...제18회 미쟝센 단편영화제 심사위원 위촉 icon공인회계사 2차 시험 경쟁률 3.1대1…3067명 지원 icon"다현생일축하해"...트와이스·원스, 실검→릴레이 축하까지 '이색선물' icon'라디오스타' 자이언트핑크, '미스트롯' 송가인과 인연? 과거 만남 궁금증↑ icon‘연애의맛2’ 장우혁, 드디어 ♥그녀 공개 “저 좀 어때요?” 돌직구 술자리 icon'뉴이스트' 日 자유여행 중 롤러코스터 타고 운 멤버는 누구? icon1인가구-맞벌이부부 취향저격, '에어프라이어' 판매량 1044%↑ icon‘서울메이트3’ 오상진♥︎김소영 부부+배우 변신 유라까지…7월 1일 첫 방송 icon컴백 D-1 이하이, '누구없소' 황진이 시조 인용 "성숙해진 모습 응원해주길" icon'옹알스' 차인표 감독X조수원, 오늘(29일) '오늘밤 김제동' 생방송 출연 icon크라잉넛·로큰롤라디오·연희별곡 등, '종로콜링 2019' 출연확정 icon"존 레전드-휴 잭맨 공연까지!"...美로스앤젤레스 야외활동+공연 icon인터파크투어, 초특가 상품+이벤트多 '하하호호 여행박람회'(ft.유세윤) icon'신림동 강간미수남' 경찰 추적에 자수했다...처벌 요청 국민청원도 등장 icon"봉지라면 대체품?"...1인가구-편의점 이용↑, '용기면' 전성시대 icon잠만 자는 호캉스? 나 혼자서도 즐거운 호텔 프로모션 4PICK icon혼인율↓·이혼율↑, 1인가구 증가...반면 20년 이상 결혼지속도 증가 icon'런던 라이벌' 첼시vs아스날, 유로파 리그 결승서 웃을 팀은? icon경기도 일하는 청년통장, 하반기 2000명 공개모집...목돈 마련 기회 icon외교부, '정상 통화유출' 강효상·외교관 K씨 28일 검찰 고발 icon박해미, ‘음주 사망사고’ 황민에 위자료 지급…아들과 월셋집으로 이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