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녹두전’ 김소현 막아선 장동윤, 설렘지수 급상승! 코길이 탈취작전 성공?

장동윤과 김소현이 무사히 위기에서 벗어날 수 있을까.

15일 KBS 2TV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연출 김동휘, 강수연/극본 임예진, 백소연/제작 (유)조선로코녹두전문화산업전문회사, 프로덕션H, 몬스터유니온) 측이 ‘코길이’ 탈취 작전에 나선 녹두(장동윤)와 동주(김소현)의 위기일발 대치 상황을 포착해 궁금증을 높인다.

지난 방송에서는 서로에게 스며들기 시작한 녹두와 동주의 로맨스가 설렘을 증폭했다. 아픈 상처를 어루만지는 녹두의 다정함은 동주의 마음을 흔들었고, 두 사람만 모르는 입덕부정기가 전개된 것.

율무(강태오)가 동주의 옛 정혼자라는 사실까지 밝혀지며 예측 불가한 삼각관계를 예고된 가운데, ‘코길이’ 탈취 대작전에 나선 녹두가 정체가 탄로 날 위기 속에서 동주와의 아찔한 밀착 엔딩이 그려졌다.

공개된 사진 속, 녹두와 동주의 일촉즉발 한밤중 대치가 심상치 않다. 무복을 입고 있던 녹두는 어느새 ‘과부’로 다시 돌아온 모습. 박대감(박철민 분)과 맞닥뜨린 녹두와 동주의 표정에 긴장감이 역력하다. 무엇보다 열녀비를 세우겠다는 박대감의 계획을 두 번이나 방해한 녹두이기에 위기감을 고조시킨다. 이어 칼을 든 무사들 앞을 막아서며 동주를 보호하는 녹두가 ‘심쿵’을 자아낸다.

‘조선로코-녹두전’ 제작진은 “아슬아슬한 코길이 탈취 대작전부터 율무와의 삼각관계까지, 계속되는 위기 속에 녹두와 동주의 관계도 깊어진다. 서로에게 마음이 움직이기 시작한 두 사람의 기상천외한 로맨스가 설렘의 온도를 한층 높인다”고 밝히며 기대 심리를 자극했다.

한편, ‘조선로코-녹두전’ 9, 10회는 KBS 2TV와 국내 최대 동영상 서비스 플랫폼 ‘웨이브(WAVVE)’에서 오늘(15일) 밤 10시에 동시 방송된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LG전자, 전략 스마트폰 'V50S ThinQ' 국내 출시...고객 목소리 적극 반영 icon이승환, 오늘(15일) 데뷔 30주년 앨범 발매...'현재진행형' 레전드 입증 icon'겨울왕국2', 엘사·안나 새로운 모험 시작...메인예고편 공개(ft.올라프) icon[인터뷰②] ‘타인은지옥이다’ 이중옥 “이정은, 마음 편히 가지라고…선배다운 선배” icon[인터뷰①] ‘타인은지옥이다’ 이중옥 “임시완 바라보는 시선, 편차 두려고 노력했어요” icon'한밤' 방탄소년단, 해외가수 최초 사우디 야외공연 현장 공개 "정부 파격 결정" icon구하라, 故 설리 향한 깊은 애도 "눈물이 멈추지 않아...예쁜 진리야" icon'경동나비엔 온수매트', 토스 행운퀴즈 등장...쾌적수면 만드는 비법은? icon조 크라비츠, '더 배트맨' 캣우먼 낙점...로버트 패틴슨과 호흡 icon허츠 해외렌터카, '프랑스 감성여행' 컬렉션 출시...5개 지역 코스 제공 icon로버트 패틴슨X줄리엣 비노쉬 '하이라이프', 극강 우주 비주얼 스틸 공개 icon지포, 스트리트 컬처 불꽃점화...아트기획전 '바토스 소사이어티' 참여 icon직장인 94.6% '월급 보릿고개' 경험...지출 줄이는 방법 1위는? icon슈퍼주니어·브라운아이드걸스, 설리 안타까운 비보에 콘텐츠 공개 일정 연기 icon'날씨의 아이', 신카이 마코토 '천만영화' 2편?...흥미진진 숫자 팩트 체크 icon기네스, 워라밸·주52시간 파고든 ‘기네스 타임’ 캠페인 전개 icon北, '평양원정' 경기 영상 南에 제공...사후 녹화중계 가능성↑ iconSM 측 "유족 뜻에 따라 故 설리 빈소, 팬 조문 가능"(공식) icon김동완, 설리 비보에 "강요 받는 연예인들, 기획사들 간과해선 안돼" icon허각, 콘서트 '공연각' 전국 투어로 확대...대구·대전 콘서트 개최확정 icon창작 뮤지컬 흥행 신화 컴백!...'여신님이 보고계셔', 6시즌 프로필 사진 공개 icon싸이월드, 소유권 1년 연장했지만…미니홈피-클럽 곳곳에 장애 icon성시경, 소극장 콘서트 '노래'...오늘(15일) 하나티켓서 티켓오픈 icon고레에다 히로카즈→마틴 스콜세지, '명작 제조기' 전세계 거장 극장가 귀환 icon10만 관중·인조잔디...29년만에 '평양원정', 韓대표팀에 필요한 '자신감' icon‘토익 905점’ 장도연 “망가지는 것보다 못 웃기는게 두려워” icon공효진X강하늘 '동백꽃 필 무렵', CPI 드라마 부문 1위 iconPO 1차전 승리→KS 진출 79%...SK, 키움 상대 2차전 반격 가능하나 icon컴백 앞둔 에이스, 오늘(15일) 서울패션위크 나들이 '5人 5色 패션' icon설리, 충격 비보에 '인터넷실명제·악플러 강력 처벌' 등 국민청원 글 연이어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