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터뷰
[인터뷰③] ‘사랑의불시착’ 양경원 “아내 천은성, 뮤지컬 배우…대본연습도 같이”

②에 이어서…

양경원의 아내 천은성 역시 오랜시간 뮤지컬 배우로 살아왔다. 때문에 이 직업에 대한 이해가 높기도 했고, 양경원이 가장 의지하는 사람이기도 했다. 종방연 후 모처럼 데이트에서 시청자들이 다가와 아내가 곁에서 난처할 법도 했지만 오히려 더 반갑게 맞아줬다고.

“몸을 쓰고, 춤을 추는데 열정이 가득한 사람이에요. 필라테스 자격증이 있어서 강사활동도 해요. 저랑 잘 맞는 부분들이 많아서 대화가 잘 통해요. 가장 현실적으로 모니터링 해주는 사람이에요. 대본 연습도 같이 해주거든요. 이 사람이 없었으면 지금도 없었을 거에요. 제가 느슨해진다 싶으면 그걸 바로 알아차리고 말 한마디로 고삐를 당겨요.제 앞에서는 ‘사랑의 불시착’이 잘된 기쁨을 많이 표현하는데 밖에서는 내색을 안 해요”

집에서 아내의 응원이 있다면, 현장에서는 아직 소속사가 없는 양경원을 타 배우들의 매니저가 지켜줬다. 혼자라 외로울 수도 있는 촬영장에서 가족만큼이나 끈끈한 유대가 생긴 덕분이었다.

“혼자 다 해야 하니까 운전이 가끔 힘들 때는 있었어요. 근데 그럴 때는 휴게소에서 좀 쉬거나, 이튿날 촬영지가 같으면 근처 숙소에서 자거나 했어요. 5중대원 매니저들이 정말 잘 챙겨줬어요. 내 배우처럼 해주시더라고요. 그래서 밥도 같이 먹고, 같이 다녔어요. 한번은 시내에서 촬영을 하는데 제 의상을 챙겨서 가야했거든요. 제가 의상을 들고 가는 걸 다른 사람한테 보여주기가 싫었나봐요. 다른 매니저가 자기가 들겠다고 하더라고요. 괜찮다고 했는데도 본인이 불편해서 안되겠다고…. 배우로서 저를 배려해주는 마음들이 너무 고마웠어요”

양경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그의 무대연기를 보고 싶다는 시청자들도 많아졌다. 당장은 계획이 없지만, 양경원은 자신의 근간이 극단과 무대연기라고 생각하고 있었다. 그래서 “극단이 없어지면 마치 친정이 없어지는 것같은 느낌일 거 같아요”라고 표현했을 정도.

아직 ‘사랑의 불시착’의 잔상이 가지 않았으니, 양경원을 마주했을 때 표치수 먼저 떠올리게 될 대중의 기대치도 분명 존재했다. 특히 특징이 강하고, 희극적인 요소가 있는 배역일 수록 곤혹스러운 부탁을 해오는 경우도 적지 않았다. 양경원 자체를 재미있는 사람으로 인식할 수도 있는 노릇.

“그래서 최대한 만남을 짧게 가지려고 해요(웃음). 제가 표치수만큼 재밌지는 않지만, 정적이거나 조용한 사람은 아니라서 괜찮아요. 저한테 웃겨보라고 하지는 않으세요. 근데 가끔 북한말 해달라고 하시는 분들이 계세요. 그럴 때는 기분이 나쁘다기보다 난처해요. 뭐라고 해드려야 할지도 모르겠어요”

거의 반년 남짓 표치수로 살았고, 무엇보다 늘 함께했던 동료들과 떨어지니 아쉽겠다는 말에 아직은 실감이 나지 않는다는 양경원. 한동안은 인터뷰와 그간 섭외가 들어온 예능을 소화할 것으로 전해졌다.

“허전하죠. 집 다음으로 현장이 좋았거든요. 물론 집이랑 현장밖에 안 다녔어요(웃음). 현장에 있는 스태프 분들, 관계자 분들 너무 편하고 잘 대해주셔서 제가 신경쓸 건 연기밖에 없었어요. 촬영장 가면 기분도 좋아졌어요. 이제는 현장을 못나간다는게 아쉬워요. 끝나고 쉰 적이 없어서 공허함을 느껴질 시간은 아직 없었던 거 같아요. 언젠가 좀 배짱이처럼 집에서 쉬는 날이 생기면 허전하긴 하겠죠. 대본에 가방에 없다는게 제일 뭔가 이상해요”

 

사진=라운드테이블(지선미)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바이러스 예방 관심↑...면역력 증진 위한 '주방생활용품' icon'수미네반찬' '부추꾸미' 레시피 공개...의뢰인은 누구? icon대구서 47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영남대병원 응급실 또 폐쇄 iconCJ제일제당, '비비고만두' 현지화+인프라로 세계화 성과 icon여자친구 은하, '어벤걸스' 호스트로 출격...멤버들 게스트 지원사격 icon'공격 전멸' 토트넘 vs '수비 부상' 라이프치히, 챔스 16강 1차전 빅뱅(ft.손흥민) icon락포트, 현대百 판교점 ‘브랜드 뮤지엄’ 매장 오픈 icon'두근두근' 올봄 메이크업을 빛내줄 신상 뷰티템 Pick icon켈로그, 탄생 114주년 기념 이벤트...선물팩·할인쿠폰 증정 icon디어달리아, 봄 메이크업 제안...‘블루밍 에디션2’ 선봬 icon'라디오스타' 김광규, 김구라 여자친구 언급? "너무 궁금하다" icon코로나19 확진자, 대구·경북서만 13명...병원 직원·야쿠르트 아줌마 등 icon베를린영화제 D-1, 70번째 생일 기대포인트 #할리우드★ #신선함 #필름마켓 icon신라면세점X라프레리, 인천국제공항 팝업스토어 운영 icon'미세먼지 NO' 피부 청결을 위한 데일리 클렌징 아이템 icon브리드컴퍼니, 2019 웹소설 공모전 시상식...대상 포함 4개 수상작 icon[인터뷰②] ‘사랑의불시착’ 양경원 “천적 손예진? 동경하던 배우, 서로 존댓말 써요” icon[인터뷰①] ‘사랑의불시착’ 양경원 “잘생긴 표치수? 배역처럼 보인다는 칭찬 아닐까요” icon머리부터 발끝까지 내 몸에 선사하는 '뷰티 케어' icon미니멀라이프? 가전은 대형이 대세...디자인+효율 제품 인기 icon참으로 시의적절!...오스카 4관왕 기념 '기생충 짜파구리' 호텔 프로모션 icon롯데제과 '생생빵상회', 간편조리로 관심 UP...경품이벤트 진행 iconMBC 월화극 재개 첫주자 ‘365’, 주말 ‘나혼산’→’선녀들’ 와이드 예능 icon‘너희가 힙합을 아느냐’ 유튜버 배치기X서빙하는 얀키? 짠내나는 1세대 래퍼 일상 icon오스틴리드, 프로축구 울산현대와 단복 협약...'나은이 아빠' 박주호 눈길 icon로미스토리 ‘로맨틱→시크’ 시티라인 신규 카테고리 확장 icon신천지 교인 또? 오늘(19일) 추가 확진자 20명 중 14명 ‘31번 환자’ 연관 icon“증거 확실치 않다”던 중국, 코로나19 에어로졸 가능성 첫 인정 iconSK하이닉스 신입사원, 코로나19 확진자 접촉 후 의심증세...사업장 폐쇄 icon신천지 슈퍼전파 사건, 4차례 예배 참석자 전원조사…추가 확진 가능성有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