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프로듀스48' 10주 연속 콘텐츠영향력 1위...'미스터 션샤인' 2위

엠넷 '프로듀스48'이 10주 연속 영향력 있는 프로그램 1위에 올랐다.

 


4일 오후 CJ ENM이 발표한 8월 5주(8월27일~9월2일) 콘텐츠 영향력 지수(CPI, Contents Power Index)에 따르면 '프로듀스48'이 302.1점을 기록하면서 영향력 있는 프로그램 1위를 기록했다. 10주 연속 1위 자리를 지켰다.

이번에 1위를 차지한 '프로듀스48'은 국민 프로듀서가 선택한 최초의 한일 걸그룹을 목표로 96명 출연자들이 펼쳐갈 여정을 담은 글로벌 아이돌 육성 프로젝트다. 지난 6월 방송을 시작, 지난 8월31일 종영했다.

장원영, 미야와키 사쿠라, 조유리, 최예나, 안유진, 야부키 나코, 권은비, 강혜원, 혼다 히토미, 김채원, 김민주, 이채연 등이 선발돼 프로젝트 그룹 아이즈원으로 활동하게 됐다. 아이오아이, 워너원에 이은 세 번째 '프로듀스' 시리즈 프로젝트 그룹이다.

‘프로듀스48’에 이어 이병헌, 김태리, 유연석, 변요한, 김민정이 주연한 tvN 토일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이 '프로듀스48'에 이어 2위를 차지했다. 콘텐츠 영향력 지수는 256.6점이다. 지상파를 포함한 드라마 중 가장 높은 점수를 기록했다.

이어 MBC '나 혼자 산다'(237.3점), tvN '아는 와이프'(220.9점), 엠넷 '러브캐처'(218.9점)가 뒤를 이었다.

 

신동혁 기자  ziziyazizi@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유은혜 후보자, 아들 병역기피·딸 위장전입 의혹 해명자료 icon'안나, 평양에서 영화를 배우다' 호주감독 안나의 좌충우돌 북한영화 답사기 icon[제23회 부국제] 전양준 위원장 "故김지석 헌정 다큐멘터리 준비중…내년 상영할것" icon‘불타는 청춘’ 이연수, 폭풍감량 성공하고 미모 폭발 “왜 이렇게 예뻐졌어?” icon[제23회 부국제] 이용관 이사장 "도약하는 전환점 될것, 정상화의 원년" icon[전지적 참견 미식] 혼자 먹기 좋은 신제품&메뉴 19...연유라떼·인기매점 샌드위치 外 icon가을이 제철인 3가지는? 가죽&코듀로이&FW 팬톤 컬러 icon'셜록 놈즈' 10월3일 개봉 확정...조니 뎁X에밀리 블런트 특급 더빙 눈길 icon[일본 태풍]간사이공항, 집하장·활주로 침수로 700편 결항…일부 지역 피난지시 icon[제23회 부국제] 이나영 "개막작 선정 영광, 하고 싶었던 캐릭터" icon삼성반도체 사업장서 이산화탄소 유출…협력업체 직원 1명 사망·2명 부상 icon군 복무기간 단축에 대체·전환복무 인력 감축 논의...국방부 "차질 없는 병력 충원" icon[제23회 부국제] 재도약 꿈꾼다, 화합화 정상화의 원년 [종합] icon블랙핑크, 팝스타 두아 리파와 컬래버레이션...10월19일 신곡 발표 icon‘대북특사’ 정의용, 내일(5일) 특별기편으로 방북…”한반도 비핵화·정상회담 협의” icon서울시, 네이버와 손잡고 교통약자·따릉이 길찾기 서비스 개발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