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비소검출' bcg 경피용 백신, 이미 맞은 아기들은 어쩌란 말인지"...국민청원 봇물

경피용건조BCG 백신에서 비소 검출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정부의 대처 방안에 불만이 쏟아지고 있다.

 

(사진=청와대 국민청원 캡처)

7일 식약처는 '일본BCG제조'사가 만들고 한국백신상사에서 수입·유통한 경피용건조BCG 백신(제조번호 KHK147, KHK148, KHK149)를 회수한다고 밝혔다.

문제가 된 백신에 들어있는 비소량은 0.039㎍(0.26ppm)으로 1일 허용 기준치인 1.5㎍/일(5㎏)의 1/38 수준이다. 일본 후생성은 BCG 백신이 평생 1회 접종으로 안전성에는 큰 문제가 없다는 판단으로 제품을 회수하지는 않았다.

식약처에서는 회수 후 국내 BCG 백신 대체품인 피내용 BCG 백신 접종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하지만 문제는 이미 접종을 끝낸 아이들이다.

7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경피용 BCG 백신의 비소 기준초과에 대한 안전성 답변을 똑바로 해주십시요"라는 청원 글이 게재됐다.

청원자는 "이미 맞은 아기들은 어쩌란 말입니까. 주사맞힐때도 마음이 아팠는데 이젠 주사 맞히기도 너무 미안해집니다"라고 속상한 마음을 토로했다.

이어 "내자식 아니라고 또 이렇게 물 흐르듯 넘어가는게 과연 맞는것인지 부모마음은 얼마나 답답할지 생각 해보셨나요. 건강에 아무 이상이 없으면 왜 회수를 하는 것이며, 또한 건강에 이상이 있으면 어떻게 될 수 있는지 국민들에게 적어도 그정도는 알려줘야 되는게 맞는거 아닌가요?"라며 "'어떻게 이제서야 검출이 된거며, BCG백신이 들어올때 어떤 검사를하였는지, 어떤 성분들이 들어가 있는지 또한 이런사태를 대비해 앞으로의 관리방안과 이번BCG백신 사건이 건강에 아무 이상이 없다면 꼭 해명해야 된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현재 bcg 경피용 백신 비소 검출 논란으로 인한 국민청원 글만 47건, 최대 참여 청원수는 1만 5천 명을 돌파했다.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맨유, 챔스 유벤투스 원정서 2-1 역전승...#호날두 #마타 #자책골 icon역시 단정한 게 최고, 취준생 면접 복장 1위 “검정 정장 선호” icon현빈, 드라마 복귀 tvN '알함브라 궁전의추억' 선택한 이유 icon핀에어, 창립 95주년 기념 특가 유럽항공권 판매...최저 69만원 icon뮤지컬 '지킬앤하이드', 개막 전 티켓 9만장 완판 '흥행史 새로쓴다' icon방탄소년단, 日 9번째 싱글 발매 첫날 오리콘 데일리 차트 1위 icon핫스프부터 호떡만두까지...추위 녹여줄 방한푸드 셋 icon"퀸터플 밀리언셀러 위엄"...엑소, 정규 5집 가온 앨범 종합차트 1위 icon휘성 제작 브이호크 신곡 ‘앨리스’ 뮤비공개...틴탑 니엘 피처링 icon한국음악저작권협회 "방탄소년단·트와이스 등 활약, 해외 저작권 사용료 2천억 달성 가능" icon‘나 혼자 산다’ 헨리, 토론토 스위트홈 공개...요리장인 아버지와 콜라보 icon첫방 '죽어도 좋아' 백진희, '진상' 강지환 살리기 '독특 타임워프'로 포문 icon이종석,자카르타 억류 후 첫 스케줄은 SBS 다큐 내레이션 도전 "책임감 보였다" iconD-7 수능...삼성전자, 수험생 위한 ‘갓스물 프로모션’ 진행 icon'28세 미성년' 왕대륙, 남주혁X승리와 국경 초월 우정...이병헌X에단 호크 넘는 美친 꿀조합 절친 icon'나쁜형사' 측 "신하균 아닌 우태석 캐릭터, 상상 안돼...완벽 싱크로율" icon정일우X권율X고아라 주연 SBS 사극 '해치', 내년 2월 편성확정 icon‘엽기 갑질 행각’ 양진호, 심야조사 거부 “심신 지쳤다” icon웹툰 작가 쥬드 프라이데이 '진눈깨비 소년' 일러스트 전시회 개최, 따뜻한 감성과의 만남 iconYG측 "김새론, 중앙대 연극영화과 수시합격"...워너원 박지훈 후배 icon‘게임 체인저’ 삼성, 폴더블폰 공개 “접었다 펴면 7.3인치” icon‘제주 사망 여아’ 엄마 시신, 오늘(8일) 부검 실시 후 사망원인 조사 icon김은희X김성훈 ‘킹덤’, 넷플릭스 공룡 콘텐츠 ‘나르코스’ ‘하오카’ 어깨 나란히 icon'방탄소년단 MR 뮤비 출연' 모델 김우영, 5일 교통사고로 사망.."원인은 조사중" icon"일본 미소년 7人"...'YG보석함', 오늘(8일)까지 연습생 29명 모두 베일 벗었다 icon양진호, ‘심야조사 거부’에 누리꾼 반응은? “적반하장이 따로 없네” icon‘신동범’ 에즈라 밀러, 수현 향한 인종차별적 질문에 ‘발끈’ icon오늘(8일) '엠카운트다운', 트와이스·케이윌·구구단·MXM 컴백무대...나연·사나·채영 스페셜 MC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운산무소 2018-11-08 11:00:51

    감사원, 사법기관에서는 국민을 대신해서 반드시 책임을 빠른시일 내에 물어야 하고 그 결과를 언론에 공개해야 한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