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박지윤 시모 "손주 딱해" 눈물

박지윤의 시어머니가 손주 생각에 눈물을 보였다.

18일 방송된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서는 박지윤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새벽 근무를 마친 박지윤이 집으로 돌아와 집안일을 했다. 그의 시어머니가 집에 오기로 했기 때문이다.

박지윤은 집을 깔끔하게 청소한 후 음식준비에 나섰다.

박지윤의 시어머니는 예상보다 일찍 도착했다. 박이윤은 서둘러 음식을 준비했고, 그의 시어머니는 손주 아민과 놀아주다가 갑자기 "어린 나이에 엄마 품에서 못 자는 아민이가 딱하다"고 말했다.

'워킹망' 박지윤은 새벽 근무때문에 남편, 아들과 각방을 사용하는 중이다. 그의 시어머니는 이를 간접적으로 지적한 것. 그러면서 "부모 되기는 힘들어도 부모 노릇은 힘들다"고 덧붙였다.

박지윤이 당황해 사정을 설명하자 급기야 시어머니는 눈물을 보였다. 이를 지켜보던 정현호는 "지윤이가 일하면서 행복하면 나도 좋다"며 거들었다.

사진=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캡처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박유천, 마약혐의 거듭 부인...경찰 "CCTV 확인, 황하나와 대질조사 예정" icon'드림콘서트' 멜론티켓서 오늘(18일) 티켓오픈...라인업은? icon안인득, 경남 진주 아파트 방화·살인사건 피의자 신상공개 icon'왼손잡이아내' 치밀한 진태현, 오라가 '종손' 입성하나 '목걸이 등장' icon윤지성, 극과극 온도차 매력 콘셉트 포토 '윤지성 표 비밀 일기장' icon'왼손잡이 아내' 하연주, 이승연에 "자물쇠 값=오라미술관 주세요" icon마동석, '악인전'으로 두번째 칸行...미드나잇 스크리닝 초청 icon‘어벤져스:엔드게임' 방한 컨벤션효과...역대 최단기간 사전예매량 100만 돌파 icon‘기생충’ 제72회 칸영화제 경쟁부문 진출...봉준호·송강호 ‘5번째’ 입성 icon진주 방화-살인범, 9년 전에도 흉기 난동+승합차 돌진 icon'더 이스트라이트 폭행사건' 이석철·이승현·이은성, 19일 공판서 증인신문 icon차인표 연출 '옹알스', 오늘(18일) 전주영화제 예매 오픈...웃음+감동 기대↑ icon반 더 바르트, '챔스 4강행' 前동료 손흥민 응원 "이 친구 100점이야" icon돈치킨, 가맹점 '상생경영' 마케팅 본격화...리뉴얼 비용 전액 지원 icon박민영·서현진·박보영·박신혜, 안방 이어 광고시장 점령한 '로코퀸' icon"정준영-최종훈 등 5명에 집단 성폭행"...피해주장 女, 19일 고소 icon'슈퍼밴드' 1회 출연자 프로필 공개...'꽃미남밴드' 더로즈 포함 12인 icon[인터뷰②] '왓칭' 강예원 "제 장점 '악바리 근성', 뭐든지 잘 해내고 싶어요" icon[인터뷰①] '왓칭' 강예원 "'데이트 폭력' 소재, 제 일상에서 벌어진 공포였어요" icon"지원이 무대 아쉬워"...'미스트롯' 조영수, 지원이 무대에 혹평 icon송가인, '트롯여친' 5위→1위로 끌어올렸다...반전 결과에 '눈물' icon김나희·강예슬·홍자·박성연까지 12명, '미스트롯' 준결승 진출 '지원이 탈락' icon김연자 "나도 오디션 프로그램 출신 '미스트롯' 남일 같지 않아" icon박유천 측 "'뉴스데스크' 허위보도, 정정보도 청구 예정"(공식) icon"김나희 장윤정보다 잘 불렀다"...'미스트롯' 김나희, '송인'에 극찬 세례 icon'내일은 미스트롯' 박성연, 남진 '마음이 고와야지' 선곡..."둘 다 놓쳤다" icon'송인', 레전드 장윤정 곡 두고 홍자 VS 김나희 치열한 선곡대결(미스트롯) icon숙행, 남진 '나야나'로 박력(?) 넘치는 무대...관객 '숙행' 이름 연호 icon송가인, 레전드 남진·김연자 극찬 속 김나희 누르고 1위 등극(미스트롯) icon남진, 조영수 심사 실력(?)에 "점마는 뭐하는 놈인데 귓구멍이 트였나" icon강예슬, '트위스트' 퍼포먼스까지 선보였으나...실수로 '눈물' icon홍자 총점 953점으로 정다경 제쳤다...예측불가 '미스트롯' 준결승전 icon'노안' 유선 "중학교 때, 남고생 경기도 집까지 따라와 대시"(해투4) icon대만 화롄 규모 6.1지진, 중국 본토에서도 감지…17명 부상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