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애들생각’ 박종진 딸 남사친에 안심한 이유는? “내 팬이라고 해서” 웃음

박종진이 딸 남사친에게 남다른 잣대를 들이댔다.

30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애들생각’(연출 김유곤)에는 민이의 남사친이 자신의 팬이라는 말에 마음이 놓였다는 박종진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tvN

박종진의 아내는 민이의 친구 대윤이를 처음 봤을 때 의미심장했던 눈빛의 의미를 물었다. 이에 박종진은 “안 놀라면 사람이냐”라며 솔직한 마음을 전했다.

아내는 “어떤 부분에 있어서 안심이 됐냐”라고 질문을 이어갔고 박종진은 엉뚱하게도 “내 팬이라고 해서”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나 이 말에는 또다른 의미가 숨어 있었다.

박종진은 “나를 안다는 건 시사프로를 본다는 이야긴데”라며 “생각하는 애다 이거지”라고 설명했다. 다행히 대윤이는 박종진에게 좋은 이미지를 숨어진 것으로 파악됐다.

같은 시간, 대윤이와 민이는 방 안에서 시험 공부를 하고 있었다. 그러나 박종진은 몸은 거실에 있어도 마음은 이미 민이 방에 들어가 있는 상황. 이를 알아챈 아내는 간식을 핑계로 박종진에게 들어가보라고 권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애들생각’ 박종진, 딸 남사친 언급에 “집에 데려왔으면 좋겠어” icon‘왼손잡이 아내’ 진태현, 이수경 납치하고 김진우 협박 “이승연? 필요없어” icon‘왼손잡이 아내’ 이승연, 진태현 잡는 덫 됐다…건강악화설 유포 icon‘왼손잡이 아내’ 김진우 “이승연, 피눈물 흘리는 모습 꼭 보겠다” icon일화, 여름맞이 탄산수 신제품 2종 공개...온라인몰 할인행사 icon서울식물원, 여의도공원 2.2배 면적…국내 최초의 ‘보타닉’ 공원 icon이케아, 순드비크 기저귀교환대·서랍장 무상 부품제공 icon젊어진 노년층 '액티브시니어', 어버이날 선물로 '뷰티 디바이스' 눈길 icon[55th 백상예술대상] ‘SKY캐슬’ 피라미드 꼭대기 탈환? 女 최우수연기상 초박빙 icon피부, 봄꽃으로 물들다...‘자연’성분 화장품 인기 icon’열광자차’ 돌풍...AHC, 자외선·근적외선 차단 '신개념' 선케어 선봬 icon[3PICK리뷰] ‘걸캅스’라미란X이성경, 논란? 강하게 맞서는 유쾌한 현실비판극 icon박대출 자유한국당 의원, “부활을 외치는 저항” 패스트트랙 항의로 삭발 icon[현장]"빌보드 진출+5년 계약"...'프듀X', 어벤져스 군단과 컴백(종합) icon[현장] '프듀X' 측 "데뷔조 5년 계약, 아이오아이-워너원의 문제해결" icon[현장] '프로듀스X' 이석훈 "제2의 워너원? 새로운 타이틀과 매력 더 중요" icon‘걸캅스’ 라미란 “피해자, 여성도 남성도 될 수 있어...경각심준다면 좋겠다” icon[현장] '프듀X' 안준영PD "PD픽? 논란 없도록 최대한 노력할 것" icon‘걸캅스’ 정다원 감독 “최근 이슈됐지만 디지털 성범죄는 항상 있던 일” icon‘여름아부탁해’ 이채영, 이영은 챙기는 김사권 질투 “찝쩍대지 마라?” icon‘사람이좋다’ 전유성, 돌싱 15년차 돌보는 이웃사촌 “몸 안 좋아서 마음아파” icon‘애들생각’ 박종진, 막내딸 발레 솜씨에 “돼지에서 이렇게 바뀌냐” icon‘사람이좋다’ 전영록, 전유성 콘서트 선물은 ‘두릅’…남다른 후배사랑 icon‘한밤’ 윤시윤 “한예리, 정말 러블리하게 연기를 한다” icon‘아내의맛’ 조안 “남편, 친구로 5년 지내…첫눈에 반한 케이스 NO” icon‘해치’ 이인좌 고주원, “대의 품었던만큼 당당히 죽겠다” 사형 집행 icon군포 화재, 제비표페인트 공장서 시작?…대응 최고단계 발령 icon‘해치’ 권율, 어사 박문수 출두! 영조 정일우의 ‘눈과 귀’ 변신 icon‘아내의맛’ 양은지 “이호, 본인은 검색어에 없냐고 서운해하더라” icon서울공연예술고등학교, 보험사 행사에 학생 동원 “원치 않는 터치 있었다”(PD수첩) icon‘PD수첩’ 서울공연예술고, 7개 연습실에 학생 120명 수용? “폐병 걸려 죽을 거 같다더라” icon‘PD수첩’ 서울공연예술고등학교 교장, 교육청 설문조사 도운 학생 선도위 회부 icon‘불청’ 양수경, 구본승 입맛 사로잡은 양념된장 “장어 느끼함 잡아줘” icon‘불타는청춘’ 오현경, 동창 최성국 ‘셀프 인기남’ 청문회…“기억에 없는데?” icon소줏값 인상, 오늘(1일)부터 6.34% 오른다…소매가 5000원 전망 icon군포 페인트 제조공장 화재, 유기화합물질 많아 진화작업 난항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