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PD수첩’ 김형준 검사, 스폰서 정체는 ‘고교 동창’…내연녀 생활비까지

어긋난 고교 동창 사이의 '스폰서 사건'이 재조명됐다.

22일 방송된 MBC ‘PD수첩’에는 김형준 검사와 스폰서 김씨의 수상한 돈거래가 포착됐다.

사진=MBC

김형준 검사와 스폰서 김씨는 고교 동창으로 밝혀졌다. 친구 사이였지만 스폰서 김씨는 자기가 대부분의 술값을 냈다고 한다. 심지어 김형준 검사의 내연녀에게 생활비까지 보태줬다고 주장했다. 본인이 수감 중 검사의 힘을 경험했기 때문에 여러 목적으로 김형준 검사의 도움이 필요했기 때문.

그리고 2016년 4월, 드디어 검사 친구의 힘이 필요한 사태가 닥쳤다. 동업을 하던 또 다른 동창에게 고소를 당했기 때문. 스폰서 김씨의 동업자 한모씨가 김씨를 고소하며 서부지검에 제출한 고소장에는 김형준 검사에게 1500만원을 준 사실이 적혀 있었다. 바로 내연녀에게 건너갔다는 그 돈이었다.

김형준 검사는 친분이 있던 박수종 변호사를 스폰서 김씨에게 소개해줬다. 그리고 고양지청으로 사건을 이관하는 작전을 제안했다. 고양지청에 김형준 검사, 박수종 변호사의 사법연수원 동기들이 있었기 때문이었다. 이 작전에 들인 돈만 4천만원. 하지만 계획이 수포로 돌아가자 김형준 검사와 박수종 변호사는 결별수순을 밟게 됐다.

결국 스폰서 김씨 사건은 마포 경찰서가 맡게 됐다. 하지만 마포 경찰서에서 스폰서 김씨 통장 압수수색을 신청했지만 서부지검에서 이를 두 번이나 반려하더니, 직접 수사하겠다며 송치명령을 내렸다. 서부지검은 송치명령을 내리는 것과 동시에 대검찰청에 김형준 검사의 비위사실을 보고했다.

김형준 검사는 증거를 없애려고 스폰서 김씨에게 압수수색이 있을지 모르니 메모를 점검하고 휴대폰도 바꾸라고 했다. 서부지검 부장검사들을 만나 로비도 시도했다. 그러나 이는 순전히 김형준 검사 자신을 구하려는 목적이었다. 이에 스폰서 김씨도 수사과정에서 김형준 검사에 대한 정보를 흘리는 등 반격에 나섰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임재욱 부인, 연예인 수준의 미모…박선영 “말 안 들으면 일러라” icon브루노, 포지션 결혼 축의금 인출 “얼마를 해야할지” icon최성국 “임재욱 아내 82년생 개띠”…신부 측 하객에 기대감↑ icon‘100분토론’ 유시민 “차기 대권도전? 욕심 있었다면 이렇게 안 해” icon임재욱(포지션) 결혼, 신부 얼굴 공개…강문영 “누나들이 한복 입어줘야지” icon강은탁, 김용명 절친? “A급 데려왔네” 귀농 노예 등극 icon홍준표 “돼지발정제? 내가 한 일 아냐…막말 프레임 씌운 것” icon‘100분토론’ 유시민, 홍준표 ‘文정부’ 괴벨스 발언에 “제가 그렇게 보이냐” icon박은지, 남편 프러포즈 반지 공개 “플라워박스 안에 넣어놨더라” icon‘100분토론’ 홍준표 “정경심, 조사 중 귀가는 엄연한 수사 방해” icon이혜주 남편 최민수, 청담역 프러포즈…간미연 “완전 내 스타일” icon‘비디오스타’ 이혜주 “팔로워 20만명 인플루언서, 사업도 하고 있다” icon신주아, 남편 누구? 태국 페인트 사업 “좋은 남자는 빨리 채간다” icon간미연, ♥황바울 무한애정 “가족이라고 생각하니 더 사랑스러워” icon키움 요시키, 박동원 송구에 턱맞고 쓰러져…투구 강행 icon두산-키움, 입장권 2만 5천장 ‘매진’…KS 21G 매진 행진 iconBJ 덕자, 턱형 회사와 불공정계약? “계약서는 종이쪼가리일 뿐이라고” icon‘벌새’ 또 날다...13만 돌파·영평상 5관왕·하트랜드 필름페스티벌 대상 icon임재욱 부인, 나이 46살 신랑 노안에 ‘웃음’…결혼서약서 낭독 icon‘유 퀴즈’ 나영석 PD “여행 예능? 욕먹더라도 하던 거 하자 싶었다” icon‘유 퀴즈’ 나영석 PD “스타 캐스팅, 다 시청률 때문에 하는 일” icon[오늘날씨] 아침 최저 8도, 전국 점차 흐려져 비...미세먼지는 좋음 icon방탄소년단, 26-27일 서울 파이널 공연 생중계...7개국 라이브 뷰잉까지 icon김정은 "금강산의 남측 시설 철거, 공유물은 잘못된 인식" icon롤점검, 오늘(23일) 오전 7시까지 완료...랭크 시스템은 비활성화 iconBJ 덕자, 눈물의 방송중단 선언...소속사 대표 BJ 턱형 SNS 악플 테러 icon문근영X김선호, 마약밀매 사건 완벽 해결...상극콤비 활약-파트너 케미' icon송가인, 신곡 뮤비는 '사극 장르'...첫 연기도전 '영화같은 비주얼' 예고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