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나를 찾아줘’ 이영애, “모두가 진실을 숨기고 있다” 예측불가 전개

14년만에 이영애가 스크린 복귀작으로 선택한 ‘나를 찾아줘’ 2차 포스터가 공개됐다.

27일 개봉을 앞둔 이영애 주연의 영화 ‘나를 찾아줘’ 2차 포스터가 공개됐다. 이영애는 이번 영화를 통해 14년만에 스크린으로 돌아온다.

‘나를 찾아줘’는 앞서 제44회 토론토 국제영화제 공식 초청작으로 기대를 모은 작품. 6년 전 실종된 아들을 봤다는 연락을 받은 ‘정연’(이영애)이 낯선 곳, 낯선 이들 속에서 아이를 찾아 나서며 시작되는 스릴러다. 

이번에 공개된 포스터는 아이를 찾기 위해 낯선 곳에 뛰어든 ‘정연’ 역으로 분한 이영애의 강렬한 존재감이 시선을 집중시킨다. 낯선 사람들의 경계 속에서 어딘가를 응시하는 ‘정연’의 모습은 잃어버린 아이를 찾으려는 부모의 복합적인 감정이 응축된 눈빛으로 긴장감을 증폭시킨다.

여기에 “모두가 진실을 숨기고 있다”라는 카피는 진실을 파헤치기 위해 모든 것을 건 ‘정연’과 진실을 숨기려는 낯선 사람들 사이의 긴장 상황과 한 치 앞도 예측할 수 없는 전개를 예고해 궁금증을 자극한다. 특히 아이를 잃은 실의와 죄책감, 낯선 곳에 들어서며 시작되는 의심과 불안, 섬세함과 강렬함을 오가는 소용돌이치는 감정을 폭넓은 스펙트럼으로 소화해낼 이영애의 연기가 벌써부터 관객들의 관람 욕구를 자극한다.

한편 실종된 아이를 둘러싸고 벌어지는 팽팽한 긴장과 드라마틱한 전개에 깊은 내공과 실력을 지닌 배우들의 결합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나를 찾아줘’는 오는 11월 27일 개봉 예정이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백두산’ 이병헌X하정우, 첫 연기호흡 “합이 잘 맞았다” 케미지수↑ icon삼성물산 패션 SSF샵, 4주년 프로모션...최대 80% 할인 icon‘새해전야’ 김강우X유인나, 유연석X이연희, 이동휘X천두링, 최수영X유태오...환상 캐스팅 icon김희애, JTBC ’부부의 세계’ 4년만에 드라마 복귀…밀도 높은 웰메이드 icon류현경, KBS 드라마스페셜 ‘히든’ 주연 확정…7년차 경사로 변신 icon‘골목식당’ 김성주X정인선 청국장 먹방 ‘최고의 1분’...지짐이집 험난 솔루션 icon‘겨울왕국2’ 태연, 오늘(7일) 풀버전 ‘숨겨진 세상’ 음원 공개 icon‘SBS 프리미어12’ 한국-호주전 첫 승리...높은 관심 속에 시청률 9.3% icon‘나혼자산다’ 헨리, 박나래 허벅지 씨름 완패 충격…윤도현 특훈 돌입 icon11번가, 송가인 2020 포토달력 선물세트 예약판매 icon‘라스’ 김승현, 알토란 작가 여자친구 무한애정 “딸 수빈이도 허락” icon민우혁•정동하•포레스텔라•호피폴라, ‘불후’ 콘서트 연습실 사진 공개 icon‘82년생 김지영’ 개봉 3주차 박스오피스 1위 수성...가을 극장가 질주 icon‘동백꽃 필 무렵’ 이정은, 까불이=흥식이? 공효진 ‘또’ 구할까…시청률 18.2% icon이마트, ‘100g 840원’ 삼겹살 선봬...오늘부터 400종 최대 50% 할인 icon‘어하루’ 김혜윤-이재욱, 사랑만큼 진한 우정? 母 납골당 찾아와 위로 icon롯데닷컴, 11일부터 ‘롯데ON 릴레이 끝장위크’...매일 오전 10시 끝장템 icon아이즈원-엑스원, 안준영 PD ‘조작 혐의 인정’ 향후 활동 어쩌나 icon손흥민, 유럽 리그 통산 최다골...그보다 빛난 '월드클래스' 세리머니 icon'음원 강자' 자이언티, 5월의 밤' 음원 4개차트 정상 icon'10만원토스이벤트', 행운퀴즈 등장...혜택제공 기간은?(ft.KB국민카드) icon아이즈원, ’프로듀스48’ 조작논란 여파? 쇼케이스 나흘 앞두고 취소 icon김필, ‘동백꽃 필 무렵’ OST 여덟번째 주자…오늘(7일) 음원 발매 icon넥슨 'V4', 오늘(7일) 정식 출시...韓 양대 앱마켓 정상 차지 icon'82년생 김지영' 흥행 질주, 정유미X공유 보통이야기...미공개 스틸 공개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