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책문화 공연
김재중, 日 정규앨범 '글로벌 인기' 입증...오리콘 데일리차트+아이튠즈 29개국 1위

김재중의 일본 정규앨범 ‘Flawless Love’가 발매 하루 만에 좋은 성적을 내고 있다.

사진=JB`S 제공

씨제스 엔터테인트먼트는 "10일 자정 공개된 김재중이 일본 데뷔 14년 만에 처음 발매한 솔로 정규앨범 ‘Flawless Love’가 놀라운 성과를 거두고 있다. 오리콘 데일리 앨범 랭킹 1위와 해외 아이튠즈 차트 29개국에서 1위를 달성하는 기염을 토하며 김재중의 글로벌한 인기를 다시 한번 입증했다"고 전했다.

10일 0시 공개된 김재중의 이번 정규앨범 ‘Flawless Love’는 발매와 동시에 일본 오리콘 차트 데일리 앨범 랭킹 1위를 기록했다. 타워레코드 전점 종합 앨범 판매 1위, 라쿠텐 데일리 랭킹 1위, HMV 히트 상품 랭킹 종합 앨범 데일리 부문 1위를 차지했다. 앨범 발매국인 일본은 물론 한국과 스웨덴, 독일, 미국, 러시아, 인도네시아, 캐나다, 콜롬비아, 프랑스, 폴란드, 터키, 홍콩, 베트남 등 무려 29개국 아이튠즈 앨범 차트에서도 1위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그는 어제 나고야에서 진행된 김재중의 아레나 투어 ‘JAEJOONG 2019 ARENA TOUR~Flawless Love~’를 통해 'アイノカゲ(사랑의 그림자)' ‘Sweetest Love’ 'IMPOSSIBLE' 등 새로 발표한 신곡들을 직접 라이브로 선사하기도 했다. 이에 김재중은 “나에게 중요한 날에는 반드시 비가 온다. 비 오는 사나이라고 한다. 비가 오기는 하지만 기분이 매우 좋다”며 새 앨범 발매와 함께 아레나 투어 시작에 기쁨을 전했다.

한편 김재중은 오늘(11일) 오후 5시 30분 나고야 돌핀스 아레나에서 ‘JAEJOONG 2019 ARENA TOUR~Flawless Love~’공연으로 그 열기를 이어나간다.

임라라 기자  fkfk0111@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라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이제훈, 日후쿠오카서 음식·관광지부터 드라마까지 韓문화 전파 icon'루크쇼 자책골' 바르셀로나, 챔스 8강 맨유 원정 1-0 승리 icon‘아름다운 세상’ 오만석X조여정 부부, 남다름 사고에 예민한 이유는? 의문 가득한 행동 icon돈이 되는 수면 '슬리포노믹스'...쿠팡, '침구·침실' 스타일링 가이드 눈길 icon던킨도너츠, 인기게임 컨셉 적용 ‘하스스톤 프로모션’ 진행 icon[리뷰] ‘헬보이’ 개성만점 다크 히어로 컴백, 코믹+공포까지 매력 폭발 icon나도 홈카페 도전? 네스프레소부터 스메그까지, 2019 서울커피엑스포 icon‘아이즈원츄’ 오늘(11일) 최종회, 게릴라 이벤트 성공할 수 있을까 icon태연 '사계', 2주 연속 가온차트 1위..."독보적인 보컬 퀸" icon‘트래블러’ 류준열, 쿠바 할머니도 현혹시킨 마성의 한식요리 icon'다시, 봄' 이청아, 디테일甲 매니저와 '전참시' 출연...특급 케미 예고 icon이제 영화도 여기어때? 대한극장 관람권 특별패키지 출시 icon"역시 호날두!"...유벤투스, 아약스 원정서 1-1 무승부 icon뮤지컬 ‘벤허’ 귀환, 카이-한지상-민우혁-박민성-문종원 등 캐스팅 공개 icon'미성년' 오늘(11일) 개봉, 훈훈 케미 '폭발' 현장스틸 공개 icon“낙태죄 삭제, 국회가 나서야” 이정미, 헌재 결정 떠나 개정안 발의 icon"국내서 보내는 4~5월!"...春 여행지 & 인기 호텔 icon[전지적 참견 미식] 혼자 먹기 좋은 신제품 7...'세븐일레븐 분짜 도시락' 外 icon‘전설의 빅피쉬’ 갓세븐 뱀뱀, 태국 황태자 출격! 낚시는 허당 icon엑소 카이·수호·한혜진·배정남, ★들이 선택한 화사한 스프링룩은? icon손승원, 윤창호법 아닌 도주치상죄 적용…징역 1년 6개월 ‘실형선고’ icon'초고속 컴백' 윤지성, 신보 '디어 다이어리' 스케줄러 '일상모습 가득' icon방탄소년단 지민-트와이스 쯔위, 컴백 앞둔 기부천사들 icon성소수자 자긍심 다룬 '프라이드', 김주헌·김경수·이정혁·이현욱 캐스팅 icon바이브, 4월 전국투어 시작…신보 ‘디렉터스컷’ 노컷으로 듣는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