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궁금한이야기Y’ 5.18 민주화운동, 故 이준규 서장은 왜 총을 숨겨야 했나

18일 방송된 SBS 시사교양프로그램 ‘궁금한 이야기Y’(기획 이동협/연출 정철원, 안윤태) 405회에는 ‘경찰서장 이준규, 그는 왜 무기를 들고 바다로 향했나?’ 편이 그려졌다.
 

(사진=SBS '궁금한 이야기Y')

이향진씨는 돌아가신 아버지가 지울 수 없는 마음의 상처로 남아있다. 38년 전 학업 때문에 부모님과 떨어져 서울에 거주했던 이향진씨 5남매에게 어느 날 갑작스러운 비보가 날아든 것.

목포에서 일하고 계셨던 향진씨의 아버지가 긴급체포돼 서울로 올라오셨다는 것이다. 아버지의 속옷을 들고 서대문경찰서 앞에서 기다리며 온갖 상상으로 마음을 졸여야 했다. 구금된 지 90일이 지나서야 가족의 품으로 돌아온 아버지는 그저 당신은 잘못한 게 없다는 말씀 외에는 아무런 말도 없었다다.

향진씨의 부친인 고 이준규씨는 1980년 5월 18 광주민주화운동 당시 목포경찰서장으로 재직하고 있었다. 90일 구금 뒤 이준규 서장은 ‘시위를 통제하지 못했고’, ‘자위권 행사를 소홀히 한 경찰’이라는 오명을 쓰고 파면당했다.

5년 뒤 이준규 서장은 구금 당시 받은 고문 후유증으로 세상을 떠났다. 가족들은 광주민주화운동 이야기가 나올 때마다 가해자 가족이라는 오해를 받을까봐 세상에 변명 한 번 해보지 못했다고 말했다.

그러던 중 최근 전남경찰청의 5.18 민주화운동 관련 조사팀으로부터 뜻밖의 발표를 듣게 됐다는 것. 당시 신군부가 계엄군의 폭력진압을 호도하기 위해 이준규 서장 등 일부 경찰의 파면했다는 사실이었다.

당시 광주 경찰의 총 책임자였던 전남도경의 고 안병하 경찰국장의 유가족들 역시 목포경찰서의 이준규 전 서장의 존재에 대해 알고 있었다.

전두환 신군부에 대한 항의시위가 거세지자, 신군부의 계엄군은 경찰에게 총기를 사용해 시위를 진압하라는 명령을 내렸다. 하지만 안병하 국장이 명령에 불복하며, 사상자가 발생하는 것을 막기 위해 목포경찰을 포함한 전남지역경찰에게 총기를 군부대에 반납할 것을 지시했다.

이준규 서장도 같은 이유로 배에 총기를 실은 채 가까운 섬인 고하도로 향했다. 제작진은 목포와 고하도 현지 취재를 통해 당시 이준규 서장의 행적에 대한 증언들을 들을 수 있었다.

“이제 와서 생각해보면은 그 분이 참 조치를 잘했다 만약에 그것을 경찰관들한테 지급해가지고 서로 맞대응을 했다면 목포 시민들 엄청나게 죽었지”

목포경찰서 관할파출소 근무자는 당시를 이렇게 기억했다. 이준규 전 서장과 함께 일했던 이들은 오직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힘쓴 그의 선택이 틀리지 않았다고 말했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비긴어게인2’ 정세운, 김윤아 코러스에 감동 “재능낭비 아니냐” icon‘궁금한이야기Y’ 마카롱 10개 사건…법률전문가 “악플러들 처벌 가능성 크다” icon‘미성년 모델’ 유예림 “합정역 6번 출구…보복 두려워서 찾아갔다” icon‘더 콜’ 휘성, 청하 선택받고 만세 “오늘은 나의 날이다” icon방탄소년단, 컴백 1시간만에 음원차트 줄 세우기…저력 과시 icon이연걸, 갑상선 기능 항진증 극복하나…밝아진 근황 icon자유한국당, ‘드루킹 옥중서신’ 파상공세 “김경수 후보직 사퇴해야” icon北, 풍계리 핵실험장 폐기 행사 南기자단 명단 접수 거부 icon‘땅콩회항’ 조현아, 거짓 진술 과태료 150만원…대한항공 과징금 28억 icon‘VJ특공대’ 김사복 아들 김승필 “父, 인권에 관심 많았던 분” icon‘비긴어게인2’ 헨리, 바이올린 연주 첫 등장 “예능 아닌 음악하고파” icon‘비긴어게인2’ 이수현, 탈 악동뮤지션 첫걸음…이찬혁 부재에 ‘경직’ icon드루킹 특검, 최장 90일 수사 합의…19일 본회의서 처리 icon‘나혼자산다’ 헨리, 중국영화 주인공 캐스팅 “이병헌 보며 연기연습” icon‘하트시그널 시즌2’ 윤종신, 시청자 악플 자제 부탁 ”출연진은 비연예인“ icon‘나 혼자 산다’ 윤아, 100억뷰 찍은 中 주연 드라마 ‘무신조자룡’ icon‘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정해인, 손예진 새 남자친구 목격 ‘상처’ icon‘예쁜 누나’ 손예진♥정해인, 이별과 재회의 '잔혹멜로' 어떻게 현실에 수렴될까 iconMBC 최대현 아나운서-권지호 카메라 기자 해고...상세한 사유는?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포토 갤러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