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뮤직
김건모, 장지연과 결혼 앞두고 성폭행 의혹 제기...소속사 측 "사실무근"

가수 김건모의 성폭행 의혹이 제기됐다.

6일 가로세로연구소에서 변호사 강용석은 "김용호 부장이 도움을 요청해서 발표하게 됐다"며 "해당 여성을 두번이나 만났다. 아주 자세히 2시간 이상에 걸쳐서 자세한 이야기를 듣고 의문점이 드는 것은 질문을 했다"며 의혹이 아니라 성폭행이다고 주장했다.

가로세로연구소에 따르면 피해자는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유흥주점 직원이다. 사건 당일 날도 김건모는 베트맨 티셔츠를 입고 해당 업소에 갔다. 피해자에 따르면 김건모는 한 방에 8명의 여자들을 불렀으나 피해자를 보고 해당 여성을 제외한 여성들을 모두 나가고 아무도 들어오지 말라고 했다고 한다. 

강용석은 "두 사람은 그날 처음 봤다고 한다. 이 업소 자체가 성매매를 하는 곳이 아니다. 김건모씨가 본인의 바지를 내리고 구강 성교를 강요했다고 한다"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해 김건모 소속사 측은 "절대 사실이 아니다. 본인 확인까지 한 결과 그런 적이 없다고 한다"며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으로 법적 대응을 할 것이다"고 강경 대응을 알렸다.

사진=연합뉴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꽃길만 걸어요’ 설정환, 최윤소 미소에 심쿵 "왜 저렇게 웃어, 사람 설레게" icon‘TV는 사랑을 싣고’ 김연자 수양母 "日 가면 고생할까봐 말렸다" icon'우아한모녀' 최명길-차예련, 모녀 사이 들킬 위기...김흥수 "안에 누구 있어요?" icon김연자, 81세 수양엄마 재회에 눈물 펑펑 "늦게 찾아 죄송해요" icon'우아한모녀' 의식 돌아온 차예련 "김명수·지수원·오채이 합작같다" icon‘TV는 사랑을 싣고’ 김연자 "고향오빠와 6년째 연애 중...좋은 소식 있을 것" icon'우아한 모녀' 지수원, 차예련 응급실行에 "운이 나빳던 것 뿐이다" icon‘TV는 사랑을 싣고’ 김연자, 단독주택 살던 ’부자’ 수양엄마 찾아 icon유라커피머신, 백화점 연말 고객감사 대전...최대 23% 할인 icon'나쁜녀석들' 윌스미스X마틴로렌스, 문제적男 화끈 액션...메인포스터&예고편 공개 icon2NE1 우정 훈훈! 박봄X산다라박, 듀엣송 ‘첫눈’ 티저영상 공개 icon아듀 2019! 커버낫, 10일부터 최대 70% 겨울세일 icon트렉스타, 송년맞이 ‘세일페스타’...최대 70% 할인 icon[인터뷰] '아이다' 정선아 "선물 같은 작품, 관객들께 이 사랑 돌려드리고파" icon파머시, 반려가족 위한 ‘펫시민워크’ 캠페인 진행 icon연말 입맛 되찾기!...맛+분위기 더한 '호텔 식음료 프로모션' icon한파 시작! 추위 덜고 스타일 더하는 3色 ‘방한화’ icon[전지적 참견 미식] 혼자 먹기 좋은 신제품 6...'오뚜기 갈릭 아이올리 소스' 外 icon‘꽃길만 걸어요‘ 설정환, 만취한 기자 오해 박치기 시전 "당장 안 떨어져" icon가로새로연구소 측 "김건모 성폭행 주장 피해자, 월요일 고소장 제출 예정, 증거있다" icon'궁금한 이야기Y' 남자친구는 불법촬영 범죄자? "성관계 영상 수두룩" icon이소은, '슈가맨3' 소환완료 "유희열 작곡 '키친'과 '서방님' 중 고민했다" icon'궁금한 이야기Y' 연인간 불법촬영, 故구하라 사지로 몰아넣은 판결 icon'슈가맨3' 이소은 "현재 임신중, 남편은 美서 일하다가 만났다" 훈훈 외모 남편 공개 icon'궁금한 이야기Y' 퇴마의식→사망, 구속된 무속인=뇌질환 환자? icon이소은 "이승환 드림팩토리 1호 가수, 윤상이 EBS에 연락해 발탁"(슈가맨3) icon제주 60대 노인, 4년 전 만난 30대 여성 찾아 헤매는 이유는?(궁금한이야기) icon양준일, 90년대 지디의 등장...세련된 '리베카' 퍼포먼스로 시선집중 icon양준일 "'댄스 위미 미 아가씨' 너무 퇴폐적이라는 평, 무대 중 돌 날아왔다"(슈가맨3) icon'슈가맨3' 양준일(V2) "라디오서 영어 남발해 방송정지, 비자 갱신 불가했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