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뮤직
[현장] 여자친구 신비 "'해야' 태양 만드는 퍼포먼스, '맞지춤' 제일 좋아해"

신비가 타이틀곡 '해야'에 포인트 안무를 설명했다.

14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여자친구의 2번째 정규앨범 'Time for us' 컴백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2016년 7월 발표한 첫 번째 정규앨범 'LOL' 이후 약 2년 6개월 만에 발표하는 정규앨범이다.

은하는 앨범명에 대해 "우리를 위한 시간. 4주년을 맞이해서 버디와 여자 친구와의 시간이라는 의미다"고 했다.

소원은 타이틀곡 '해야'를 설명했다. 그는 "떠오르지 않은 해에 사랑하는 사람을 비유한 곡이다. 뒤로 갈수록 오케스트라가 휘몰아친다. 감정이 고조가 돼 롤러코스터를 타는 느낌이 든다"고 포인트를 설명했다.

신비는 "'밤'때는 인트로 아웃트로 때 '태양계 춤'이라고 해서 달을 만드는 춤이 있었다. 이번에도 인트로 아웃트로에 '태양'을 만드는 퍼포먼스가 있다. 가사를 그대로 표현한 포인트 안무도 있다. '맞지 춤'이 있다. 저희가 굉장히 좋아하는 안무다"며 신비가 자리에서 일어나 두 손바닥을 맞대며 박수 치는 듯한 안무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사진=라운드 테이블 지선미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검찰 KT 압수수색, 김성태 딸 특혜채용 의혹 본격 수사 돌입 icon[현장] 15일 데뷔 4주년 여자친구 "'아육대' 오프닝서 데뷔 순서 두번째...그제야 실감" icon‘조 1위 결정전’ 중국전, 손흥민 출전 꼭 필요하나 icon김칠두, ‘두시탈출 컬투쇼’ 깜짝 등장…연륜이 곧 스웨그 ‘시니어 모델’ icon미세먼지 마스크, 이제 겨울 필수품?...정부 대책에도 시민들 "우려는 여전" icon[현장] 여자친구, 정규 2집으로 컴백 "곡 수 많아, 애착 많이 간다" icon김보름 “선수증인有”vs노선영 “심석희 사태 집중”, 왕따논란 대응無...누리꾼 “왜 이제야” icon육성재·장현승·윤두준…동신대 특혜입학, 잊을만하면 고개드는 아이돌 ‘악습’ icon뮤지컬 '빅피쉬', 韓 초연 오디션 실시...스캇 슈왈츠 연출 icon‘블랙팬서’ ‘스파이더맨’ 할리우드 힙합 OST 열풍, 시대에 따라 트렌드도 변한다 iconCJ 오쇼핑, '프리 스프링' 신제품 론칭...이른 봄 패션 선보인다 icon아동수당, 내일(15일)부터 신청 시작…만 6세 미만 ‘모든 아동’에게 지급 icon박용우, ‘유체이탈자’ 카리스마 박실장役 캐스팅...윤계상과 액션 호흡 icon동방신기·노홍철·박경림·이혜정...'라이온 킹', 셀럽들 극찬 "환상적 공연" icon방탄소년단 공연실황 ‘러브 유어셀프’, 생생한 무대 전달 스크린X 예고편 공개 icon’SKY 캐슬‘ 김서형-이태란, 김보라 추락사건 날선 신경전 ’최고의 1분‘...시청률 22.6% icon한국이 조 1위를 한다면?...아시안컵 16강 상대팀 경우의 수 icon연말정산 증빙서류, 종류·발급기관은 어디?...'정부24'서 무료로 제공 icon정은지-걸스데이...걸그룹 큰 언니들, 뮤지코인 저작권료 옥션 나선다! '14, 16일 오픈' icon암사동 칼부림, 같은날 마트 도둑질한 친구들…공범 자백에 격분 icon헤나염색 부작용, 피부 착색+가려움...‘천연재료’라더니 피해자 속출 icon이정재·정해인·우도환·오연서, ’28th 서울가요대상’ 레드카펫 수놓을 시상자 공개 icon손예진, 안판석 PD와 재회? “‘봄밤’ 검토 중”…제2의 ‘예쁜누나’ 신드롬 이끄나 icon자연송이 된장·50년산 발사믹·캐비어…설 선물도 '작은 사치' 인기 icon[현장] "올해는 여자친구 '해야'"...데뷔 4주년 맞은 갓자친구의 귀환(종합) icon천안 라마다 호텔서 화재...소방당국 “인명 피해 규모 아직 확인 안돼” icon[리뷰] ‘창간호’ 3인 5色 현실판 인생극장, 비극과 희극을 오가는 단편종합세트 icon'왼손잡이 아내' 김진우, 의식 돌아왔다...하연주 아닌 이수경에 "여보" icon'왼손잡이' 하연주, 김진우 깨어나자 불안함에 도망준비...실패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