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뮤직
[현장] "4년만 새 출발점"...오마이걸, 한층 성숙해져 돌아왔다(종합)

오마이걸이 한층 여성스럽고 성숙해진 모습으로 돌아왔다. 

8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홀에서 오마이걸(OH MY GIRL)의 첫 번째 정규앨범 'The Fifth Season'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오마이걸은 약 8개월만에 컴백했다. 특히 4년만에 첫 정규앨범을 발매해 이번 앨범에 대한 애정이 남다르다.

비니는 "첫 정규 앨범인 만큼 신경도 많이 쓰고 긴장도 많이 됐다. 정규 앨범이 4년만에 나오는 앨범이기도 하고 저희에게도 새로운 시작이라는 생각이 많이 들었다. 4년동안 외적으로나 내면적으로나 성장했다고 느꼈기 때문에 이제는 정규 앨범과 함께 다시 한 번 새롭게 단단한 오마이걸을 다져가는 오마이걸이 되지 않나 생각에 새로운 시작 같은 느낌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오마이걸은 최근 해외투어를 성료했다. 근황을 묻자 효정은 "일본 팬미팅 투어를 다녀왔다", 승희는 "앨범 준비하면서 다이어트도 열심히 했다. 다이어트는 영원한 숙제다. 저 같은 경우는 '팔로우미' MC를 하게 돼서 뷰티로 공부를 많이 하고 있다"고 전했다.

오마이걸의 첫 번째 정규 앨범 'The Fifth Season'은 타이틀 곡 '다섯 번째 계절(SSFWL)'을 포함해 총 10개의 트랙으로 구성되어 있다. 

타이틀곡 '다섯 번째 계절(SSFWL)'은 소녀들에게 다가온 두근거리는 사랑의 감정을 다섯 번째 계절이 오는 것으로 비유한 가사와 풍성한 코러스에 오마이걸의 사랑스럽고 감성적인 보컬이 귀를 사로잡는 노래다.

오마이걸은 매회 색다른 콘셉트를 찰떡같이 소화하며 '콘셉트 요정'으로 불린다. 앞서 한 편의 명화 작품 같은 드로잉 티저와 우아한 발레리나로 변신한 모습을 공개해 팬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저희가 다양한 콘셉트를 시도하는데, 이번에 색다른 콘셉트로 하는구나라고 생각을 했다"는 오마이걸은 "발레복을 보고 몸매를 열심히 가꿔야겠다는 생각을 했다. 부담이 많이 되더라"라고 회상했다. 이어 효정은 발레복이 가장 잘 어울리는 멤버로 지호를 꼽으며 "촬영할 때 발레를 연습해 왔나 보더라. 동작이 너무 예쁘더라"라고 했고, 지호는 "7살 조카가 발레를 배우고 있는데, 옆에서 슬쩍슬쩍 보며 배웠다"라고 에피소드를 전했다.

여기에 유아는 "이번 안무에는 굉장히 선을 많이 살렸다. 여성스러운 라인이 돋보이게 됐다. 연습하면서 여성스러운 라인을 위해 신경을 많이 썼다"고 포인트를 전했다.

첫 정규앨범인 만큼 각오도 남다르다. 오마이걸은 항상 '소녀의 내면'을 다양한 모습으로 표현해 온 그룹이다. 오마이걸은 "이번 앨범에는 좀 더 내면적으로 성장하고 새로운 출발점, 전환점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승희는 "이번 콘셉트를 보시면 데뷔 초와 비교해서 성장한 모습을 넣으려고 노력을 많이 했다. 테니스 스커트에 포니테일을 높게 묶은 모습이 데뷔초 메인 포스터 모습이었다. 발레복에 머리 쪽낸 모습이 그때보다 성장했다는 걸 담고 싶어서 그게 차별점"이라며 "'불꽃놀이'보다 성숙하고 음악적으로나 외적으로나 많이 발전된 모습을 보여드리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효정은 "차근차근 성장해서 1위도 할 수 있었꼬 정규 앨범도 나올 수 있다고 생각한다. 오마이걸이 조금 천천히 가더라도 멀리 가고 싶다. 많은 분들의 기억 속에 남는 그룹이 되고 싶다"고 바랐다.

이어 "이루고 싶은 것들을 하나하나 이뤄나가며 행복을 느끼고 있다. 저희를 사랑해주는 분들을 위해 음악을 하고 노래를 하는 게 저희의 목표"라며 "콘셉트 천재 오마이걸" "믿고 듣는 오마이걸"로 불리고 싶다. 더불어 1위를 한다면 "무서운 발레복을 입고 무대를 하겠다"고 공약을 내걸었다.

한편 오마이걸의 첫 정규앨범은 이날 오후 6시 공개된다.

사진=WM엔터테인먼트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소음주의!"...오늘(8일)부터 수도권 일대 '에어쇼' 연습비행 icon이인영, 더불어민주당 新원내대표 선출 "총선 승리하도록 헌신하겠다" icon'아빠본색' 태진아, 양념통닭→'양염통닭' 받아쓰기...이루 충격 icon“‘슈퍼손’이 간다!”...손흥민-토트넘, 사상 첫 ‘챔스 결승’ 가능하나 icon[현장] 오마이걸 "1위 공약, 발레복 입고 무대할 것" icon[현장] 오마이걸 효정 "'내꼬야'-'얌얌송' 잇는 애교송? 기회된다면" icon개인연습생 임시우, '프로듀스X101' 자진 하차...윤서빈 논란 관계無 icon'완봉승' 류현진, 어버이날 승리 기쁨 "母 생신, 좋은 선물 드릴 수 있었다" icon[현장] 오마이걸 "해외투어 성료, 韓 노래 따라불러줘 감동" icon휘성, '에이미 논란' 후 첫 심경 고백 "父 앞에 떳떳해...손가락질 따위 신경 안써" icon'옹알스', 인기유튜버 '영국남자' 만남 성사...영화 비하인드 스토리 공개 icon연극 '녹천에는 똥이 많다', 이창동 감독 作 무대위로...소시민 삶 조명 icon‘차이나는 클라스’ 박재근 교수 “한국 반도체 산업, 시장 점유율 전세계 1위” icon[기획] '황금종려상' 주인공은?...제72회 칸국제영화제 미리보기(ft.'기생충' '악인전') icon“미세먼지에 지_지마!” 이니스프리, ‘프로듀스 X101’ 컬래버레이션 공개 icon휠라 언더웨어, ‘유미의 세포들’과 만나다...통통튀는 디자인 '눈길' icon‘격조식당’ 김준현vs소유진, 격조있는 식재료 공수! “이건 반칙이야” 신경전 icon[20th 전주국제영화제] '정말 먼곳' '아웃사이드 노이즈', JCP 2020 선정...내년 프리미어 상영 icon바른미래 김관영, 사퇴 결정 "패스트트랙 논란, 책임진다"...15일 新대표 선출 icon'프로듀스X101', 첫 방송부터 영향력·화제성...2위는 황민현 출연 '나혼산' icon라미란X이성경 '걸캅스', 개봉작+韓영화 예매율 1위...5월 극장가 접수? icon'왼손잡이 아내' 연미주, 진태현과 '기억상실' 이수경 이용 "복수에 필요한 도구" icon'왼손잡이 아내' 이수경, 김진우 설득에 뺨 때려 "내가 아내? 피가 거꾸로 솟아" icon'왼손잡이 아내' 정찬, 김진우 母 죽인 범인 "형님은 죄 없다고!" icon'수미네 반찬' 어버이날 특집, 서울점 오픈 "신청서 1300여개, 신청자 5000명↑" icon'수미네 반찬' B1A4 산들-공찬, 지원군 합류 "정신없어...바로 투입하네" icon도경환, 김영란법 위반+갑질 의혹 해명 "외교부, '특임대사' 공격"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