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김명수, 블랙슈트에 웃음기 싹 뺀 '차가운 눈빛' 흑단모드

'단, 하나의 사랑' 김명수의 눈빛이 차갑게 바뀌었다.

KBS 2TV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극본 최윤교/연출 이정섭/제작 빅토리콘텐츠, 몬스터유니온)이 절정을 향해 달려가고 있다. 천사 단(김명수)에게는 소멸의 시간이 무섭게 다가오고 있고, 얼마 남지 않은 시간 속에서 단은 이연서(신혜선)가 죽임을 당할 운명이란 것을 알고 충격에 빠졌다.

아무리 발버둥 쳐도 예언은 실현되고 운명은 이루어지는 법. 지난 26회 방송 말미, 선배 천사 후(김인권)가 단에게 남긴 말은 마지막까지 긴장의 끈을 놓을 수 없는 ‘단, 하나의 사랑’의 이야기를 예고했다. 휘몰아치는 운명 속 이연서에 프러포즈 한 단이다.

이런 가운데 ‘단, 하나의 사랑’ 제작진은 오늘(4일) 27~28회 방송을 앞두고, 확 달라진 천사 단의 모습을 공개하며 관심을 불러일으킨다. 블랙 슈트를 차려입은 채 어디론가 가는 단의 발걸음이 심상치 않은 전개를 예고하는 것.

무엇보다 단의 차가워진 눈빛은 그의 변화를 한눈에 보여준다. 단의 표정은 냉랭하고 날카로워졌고, 무언가 결심한 듯 비장해 보이기까지 하다. 이전의 다정하고 따뜻했던 천사 단의 모습은 찾아볼 수 없다. 이렇듯 180도 달라진 단의 모습은 그를 변하게 한 것은 무엇일지 궁금증과 함께 불안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앞서 단은 인간이 되고 싶다는 기도를 하늘에 올리며 간절함을 드러냈다. 하지만 신의 응답은 실망보다 큰 절망을 선사했다. 이어 27~28회 예고 영상에서 단은 지강우(이동건)에게 “살아서 연서 옆에 있어줘”라는 의미심장한 말을 남겼다.

확 달라진 단의 모습은 오늘 오후 10시 방송되는 ‘단, 하나의 사랑’ 27~28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KBS 2TV ‘단, 하나의 사랑’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2019 리프트 라이벌즈, 오늘(4일) 개최...아시아 롤 최강 지역은? icon일상부터 운동까지! 리복, ‘솔퓨리TS+밋유데어’ 캡슐 컬렉션 공개 icon빙하의 순수함 담은 보드카...‘핀란디아’ 보틀 디자인 리뉴얼 icon'비긴어게인3' 19일 첫방, 헨리·악뮤 수현→ 태연·폴킴 포스터 공개 icon[인터뷰②] ‘구해줘2’ 김영민 “성호役 손보승, 눈빛이 변해…앞으로가 기대돼요” icon[인터뷰①] ‘구해줘2’ 김영민 “여성들이 싫어할 성철우, 배우 입장에서는 매력” icon[전지적 참견 미식] 혼자 먹기 좋은 신제품 13...'일동후디스 처음이유식 5종' 外 icon전지현 측 "최동훈 감독 신작 출연? 스케줄 문의만...시나리오 못 봤다" icon'사일런스' 키에넌 시프카, 방탄소년단 팬심 입증한 '아미'였다 icon[전지적 참견 미식] 혼자 먹기 좋은 신제품 7...'롯데제과 도리토스 마라맛' 外 icon‘스포트라이트’ 고유정 메모 단독입수, 증발된 시신 미스터리 추적 icon신사역 인근 건물 일부 붕괴, 차량 파손-2명 부상...소방당국 현장 수습中 icon올여름 바캉스 어디로? 바다·산, 여행지별 완벽 T.P.O 스타일링 icon꿀조합 탄생...토니모리, 썸머 에디션 '트로피칼 시리얼' 출시 icon검찰, 정태수 전 한보회장 '사망' 결론...에콰도르 정부 확인 icon패션·유통家, 서바이벌 예능 협찬 '러시'...'프듀'부터 '미스코리아'까지 icon일본 불매운동, 걸그룹 멤버 사나·사쿠라 등에 불똥? "정치와 무관" icon서울프린지페스티벌, 실험 예술 축제의 장...8월 개막 icon"폭스테리어, 아마 아이 사냥"...강형욱, 35개월 여아 문 개 사고에 일침 icon이시언, 日여행 SNS 논란→게시물 삭제...누리꾼 "상황 파악"vs"개인 자유" icon큰손 장영자, 1심서 징역 4년 선고 “동종 범죄 누범기간에 또 범행” icon[2019 상반기결산] 여성 1인가구, 불안은 커져가는데 안전은 ‘셀프’? icon"편의점서 참치회 실화됐다"...GS25, 수산 매출에 불 붙인다 icon모나미, 일본 불매운동 수혜?...실검 상위권+주가 폭등 icon[내일날씨] 서울-경기-강원 올해 첫 '폭염경보'...안전문자 발송 iconBBQ·루프탑 풀·디너뷔페...호텔에서 여름 나는 3가지 방법 icon대세는 착한 성분, '시카'·'프로폴리스 잇는 차세대 뷰티 트렌드 3가지 icon식음료업계는 '티(Tea)'붐, 캔·페트병 형태-호텔업계 서비스까지 icon은지원X김종민, MBN '자연스럽게'로 40대 싱글라이프 선보인다(공식)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