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룰라 김지현 “부모님과 떨어져 살아…주워온 자식인 줄 알았다”

룰라 김지현이 자신의 이야기를 전했다.

5일 방송된 KBS 1TV ‘TV는 사랑을 싣고’에는 어린시절 부모님과 떨어져 지냈다는 룰라 김지현의 이야기가 전해졌다.

사진=KBS

김지현은 이날 방송에서 “아버지가 저를 낳고 군대에 가셨다”라며 “아버지가 스무살, 어머니가 열여덟 살일 때 결혼을 했다”라고 밝혔다. 어린 나이에 홀로 생계를 이어갈 수 없었던 어머니는 김지현과 함께 시댁에서 살았다.

그러나 팔남매인 아버지의 집에서 어린 어머니가 살아내기란 쉽지 않았다. 결국 어머니는 김지현을 친정에 맡기고, 직장생활을 했다고. 아버지가 제대하며 다시 가족을 만나게 됐지만 이후에도 생활이 쉽지 않았다.

동생들이 태어나고, 아버지가 한전에 취업을 하며 지방을 전전했던 것. 홀로 초등학생이었던 김지현은 학업 때문에 이번에는 친할머니댁에 맡겨졌다. 김지현은 “정말 어릴 때는 어머니가 저를 주워온 줄 알았다”라며 “어른들이 농담을 하면 그걸 진담으로 받아들였다. 사랑받지 못한다고 생각했다”라고 고백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긴팔이어도 시원! 아이더, 여름철 다용도 ‘아이스 자켓’ 선봬 icon편안한 여행 위한 ‘트래블룩’ 남녀 코디법...공항부터 현지까지 icon닥나무·시어서커...빈폴, 시원한 소재로 무더위 퇴치 icon포에버리빙, 공식 온라인몰 오픈 기념 프로모션...알로에제품 증정 icon학교 비정규직 '급식파업', 오늘(5일) 종료→8일 현장 복귀 icon'아는 형님', 첫 수학여행에 '설렘♥'...'이상의집+통인시장' 서촌 코스 관광 icon고유정 변호인단, 사임계 제출 "심리적 압박 커...진실 밝히지 못해 아쉽다" icon조진웅-최우식 측, '경관의 피' 출연? "제안받고 검토중" icon테네시 윌리엄스 희곡 '여름과 연기', 마포아트센터서 무료 공연 icon'나랏말싸미' 저작권 논란, 제작사-출판사 합의 무산...법원 판단 궁금증↑ icon지컷X로스트인, 패션브랜드-매거진 이색 콜라보...10종 티셔츠 출시 icon'첼시' 램파드 vs '맨유' 솔샤르, EPL 레전드→감독 대결 빅뱅 icon폭염-장마 시즌 뷰티 키워드 '#롱래스팅', 유지법+추천템 PICK3 icon휴가 고민 "그만!"...가족나들이 명소 서울 근교 계곡 추천 4PICK icon잠원동 건물 붕괴 사고, 블랙박스 영상 공개...외벽 잔해 도로변 덮쳐 icon'코리아오픈' 전지희, 대만 청이칭 제압 '8강行'...세계3위 딩닝과 대결 icon몰트 마스터들 도전과 열정! 레드락, 새 브랜드 캠페인 영상공개 icon'암흑 데이트'로 인연 찾는다?...신촌 이색 카페 '눈탱이 감탱이' icon목동 아닌 신정동 상가서 화재…연기에 놀라 300여명 대피 icon현아, 입술 논란에 "오버립 크게 그린 것도 나, 매번 다른것 좋아" icon'악플의 밤' 김승현 "설리 속옷관련 대응법 멋있더라" icon룰라 김지현, 25년만에 언니와 상봉 “연락 못한 이유? 연예인이라 바쁠까봐” icon전진 "신화 세미 누드집, 흑역사 아냐...저를 일으키는 존재"(악플의밤) icon김승현 "차은우와 비교 망언, 함께 촬영하며 과거 생각났다"(악플의밤) icon‘여름아부탁해’ 김사권, 이혼도 못 했는데? 이채영 가족과 상견례 추진 icon‘여름아부탁해’ 윤선우, 이영은에 “가끔 식사하러 오는 것도 안 될까요?” icon'악플의밤' 전진 "에릭 부인 나혜미, 신화에 삼계탕 조공 부럽다" icon큐브 측 "펜타곤 연안, 건강상의 이유로 활동중단, 7월 8인조 체제"(공식) icon‘궁금한이야기Y’ 유목사, 종교공동체 성폭행 피해자 “당연한건 줄 알았다” icon도경완, 8년 진행 '2TV 생생정보' 하차 "아빠로 살고싶어 떠난다" icon‘궁금한이야기Y’ 불로초 발견한 윤박사? 노스트라다무스 메시아 주장까지 icon'강식당2' 규현, 가족들까지 속인 치밀함 "안한다고 안해" 발뺌 icon‘슈퍼밴드’ 윤종신, 프런트맨 케빈오 애프터문 팀 극찬 “흠을 못 잡겠다” icon강호동, 냉국수 참기름 또 깜빡했다...너스레 떨며 홀 서비스(강식당2) icon조한 “이 노래 다시 듣고 싶네요” 루시팀 또 최고점…파이널 진출? icon안재현, 강호동 주방서도 막지 못한 진행병에 "안 나가긴 했어"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