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터뷰
[인터뷰] 더로즈 김우성 "완벽주의자, 첫 솔로앨범 2년간 준비했죠"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JTBC '슈퍼밴드' 이전에는 더 로즈라는 밴드의 이름은 대중에 생소했다. 하지만 첫 등장부터 일명 '꽃미남 밴드'로 시청자들에 눈도장을 찍었고, 수려한 외모만큼이나 실력도 증명했다. 그중 김우성은 최종 결선까지 진출했다. 자이로·벤지·홍이삭·황민재와 '모네'라는 팀으로 최종 4위에 올랐다. 김우성은 "최선을 다한 무대이니 후회는 없다"고 했다.

지난 25일 김우성은 생애 첫 솔로앨범 'WOLF'(울프)를 발매했다. 타이틀곡 'FACE'(페이스)는 베이스 기타 라인이 인상적이며 밴드적인 요소와 팝이 어우러졌다. 모든 사람마다 자신이 생각하는 이상적인 모습이 있고 그것에 대해 존중 받을 자격이 있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김우성은 앨범의 콘셉트부터 전곡 작사와 작곡, 편곡, 프로듀싱까지 맡아 공들여 작업했다. 앨범 발매에 앞서 싱글리스트와 만난 그는 "첫 솔로 앨범이 나오기까지 2년이 걸렸네요"라고 웃었다.

"처음 솔로 곡을 2년 전 쯤 구상하고 계속 편곡 작업을 해왔어요. 여기에 '울프'라는 콘셉트로 다른 곡을 완성해서 직접 파워포인트까지 만들어서 회사 분들께 프레젠테이션을 했었죠"라고 남다른 소회를 전했다.

새 앨범 콘셉트는 늑대다. 김우성은 "늑대라는 동물을 제일 좋아해요. 동물 다큐를 자주 보는데 앨범 콘셉트로 하면 공감이 될 것이라고 생각했어요. 늑대는 일반적으로 야성미를 많이 떠올리지만 사실은 무리지어다니고 그 어떤 동물보다 외로운 존재라고 생각했거든요"라고 말했다.

"타이틀곡 '페이스'는 기본적인 늑대의 야성미를 바탕으로 해요. 대중화된 늑대를 가사로 표현하지만 사람도 그렇고 누구나 다 조금씩 다르기 때문에 개성이 있는 거잖아요. 그 다름과 개성을 존중을 받야할 가치가 있다고 생각했어요. 뮤직비디오도 다양성을 많이 반영했죠. 외로운 감성 또한 존중받아야 하는 것이니까요."

또한 김우성은 "그런 면에서 늑대는 무리지어 다니면서도 밤에는 달을 보면서 우는 모습이 연상되잖아요. 달을 보며 외로움을 달래는 모습들이요. 그래서 '페이스'랑 다르게 선공개 곡 '외로워'는 혼자 있기 싫어하는 늑대의 모습을 담았어요"라고 덧붙였다.

타이틀곡 '페이스' 외에 수록곡 'MOON'(문), '외로워', 인스트까지 총 5개의 트랙이 담긴 김우성의 첫 솔로앨범. 그는 자신의 최애곡을 '문'으로 꼽았다. 

"'문'은 많은 고민을 했고 편곡도 10번 이상했어요. 많은 시도를 했던 곡이에요. 완성됐을 때 너무 만족했어요. 녹음 당일날도 가사와 편곡적인 부분을 바꿨을 정도거든요. 말 그대로 골치아팠던 곡이죠. 아픈 손가락이지만 백퍼센트 만족합니다. 만족 안했으면 안 넣었을거에요.(웃음)"

반면 인트로는 늑대 울음 소리가 귓가를 사로잡는다. 도전하는 것을 좋아하지만 스스로를 완벽주의자라고 하는 김우성은 "인트로 늑대 울음 소리는 제 목소리에요"라며 웃었다.

"도전하고 새로운 것 시도하는 것을 좋아해요. 이렇게 해도 되나 싶을 정도지만 늑대 울음소리는 저도 녹음하면서 신선했어요. '페이스'는 베이스 라인에 신경을 많이 썼어요. 사실 녹음은 한 두어 시간이면 하는건데 마음에 안들어서 마음에 들때까지 재녹음을 했어요."

완벽주의자에 한 곡을 완성하기까지 이토록 오랜 시간이 걸리는 김우성. '슈퍼밴드'때는 정말 인내심의 한계를 느꼈을 법도 하다. 김우성은 "데드라인이 있으면 최선의 모습으로 올라가는게 맞는 것 같아요"라고 했다. 

사실 대중이 알고 있는 김우성은 대부부 '슈퍼밴드'와 밴드 더 로즈다. 하지만 그는 오디션 프로그램과 인연이 깊다. 바로 'K팝스타' 시즌 1에 출연했던 것. 데이식스 jae와도 그때 만난 인연으로 지금까지 연락하며 지낸다.

"19살 때 'K팝스타' 시즌1 미국 오디션이 열렸어요. 12살 때부터 그냥 기타 치는 것을 좋아했거든요. 친구들 따라간 거거든요. 한번 나가보자는 마음에 가볍게 나갔는데 합격한거죠. 저는 합격할 것이라고 생각 못했는데 합격해서 처음 한국에도 오게 됐어요.

제가 살던 동네는 한인이 많이 없었어요. 교회에서 만나는 정도였죠. 그래서 한국어도 잘 몰랐고 노래도 잘 몰랐어요. 막상 오디션에 합격하고 나니 한국어 노래를 불러야하는데 정말 힘들었죠. 그때 그나마 세븐의 '열정'이랑 비의 '태양을 피하는 방법'을 들은 기억이 있어서 연습했었죠. 올라갈수록 욕심은 생기는데 너무 실력이 부족했어요. 결국 탑10에 뽑히지 못하고 떨어졌죠." 이후 김우성은 약 7년만에 '슈퍼밴드'로 다시 오디션 프로그램에 도전하게 됐다. 

홍대에서 아는 친구들끼리 모여 결성한 밴드 더 로즈. 이들의 최초 관객수는 20명이었다. 현재는 월드투어를 하는 세계적인 스타가 됐다.

김우성은 "첫 월드투어를 유럽 벨기에에서 했어요. 관객이 900명이었어요. 우리 음악을 어떻게 알지? 싶었는데 한국말로 떼창해주시니 너무 신기하고 감사했죠. 그 투어는 제의를 받아서 진행했거든요. 저희의 뮤직비디오가 해외에서 인기가 있었대요"라고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8월 28일부터 미주투어 9개 도시 공연을 앞두고 있는 김우성. "9월 중순에 돌아오게 될 것 같아요. 사실 솔로 앨범을 내긴 했지만 활동 계획은 없어요. 투어 일정이 계속 잡혀있거든요. 국내 투어가 목표인데 이번에는 이룰 수 있을까요?"라며 웃었다.

그러면서 김우성은 "공감이 되고 감정을 움직일 수 있는 가수가 되고 싶어요. 어떤 음악을 들으면 그 시절 추억이 떠오르는 경우가 있잖아요. 하나의 추억이 되고 향기가 되는 가수로 기억되면 만족할 것 같아요."

 

사진=제이앤스타컴퍼니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빅뱅 대성 건물 업주, 여성도우미 불법 고용...검찰 송치 icon'호크니', 아이코닉 아티스트 과거&현재...메인예고편 공개 icon이지애♥김정근, 오늘(26일) 둘째 득남...소속사 "산모-아이 건강" (공식) icon'런닝맨' 전소민, 양세찬에 도발 "딱 하루면 유혹할 수 있다" icon"우리형 왔다!"...호날두 내한, '팀 K리그 vs 유벤투스' 출격 준비 완료 icon아스날 콜라시나츠-외질, 차량 강도 맨손 제압 '넘사벽 클래스' icon‘SBS스페셜’, '나의 수상한 이웃 나탈리' 조현병 사례·제도적 문제 짚는다 icon'캠핑클럽' 이효리, 속마음 고백 '눈물'...핑클 멤버들 울음바다 icon신용카드 정보 47만건 정보유출 “피해는 없어”…금감원 밀착감시 icon신임 서울중앙지검장 배성범...'윤석열호' 첫 인사 단행 icon'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사전 쇼케이스로 웃음 예열...50% 티켓 할인도 icon‘아는형님’ 조정석-윤아, 예능감 대방출! ‘엑시트’ 남매 비하인드 공개 icon"몸과 입이 즐거운 '7말 8초'"...'내집 바캉스' 위한 꿀조합 icon아우토반 탄 ‘건기식’ 시장, 성분+원산지+인증절차까지 필첵! icon[인터뷰] ‘퍼퓸’ 차예련 “오연수 언니, 출산은 끝이 아닌 시작이라고 응원” icon'팀 K리그 vs 유벤투스', 오늘(26일) KBS2 생중계(ft.이재후-한준희) icon이색 여름휴가, '아프리카빵' '튀김소보로' 등 전국 ‘빵지순례’ 떠나자 icon여기어때 블랙, 전국 프리미엄 숙소 100곳 돌파...앱 화면 전면 개편 icon스킨케어 뷰티템, 전 연령-피부 타입 커버 '올라운더'가 대세 icon윤지오, 음란죄 고발에 "괴물들 거짓말 과장...마지막 발악하고 있다" icon위너, 8월 9일 하와이 일상 담은 포토북+DVD 발매...오늘(26일)부터 예약 icon'자연스럽게', 전인화X은지원X김종민X조병규 휘게라이프...티저영상 공개 icon[1인가구 필수템] 순간 스팀력으로 주름 해결 '필립스 아주르 스팀다리미' icon상산고 '자사고' 지위 유지, 與 "교육부 방침 존중"...정의당 "권한 남용" icon"현대백화점면세점에 청첩장 들고오세요"...'예비 부부' 대상 웨딩프로모션 icon김승호 실장, WTO 일정 마치고 귀국 "日 시대착오적 발상...칼 갈고 있다" icon넷마블스토어, 오늘(16일)부터 방탄소년단 'BTS 월드' OST 한정판 예약판매 icon태풍 '나리', 27일 동일본 상륙...한반도 영향無 예상 icon'군통령' 트로트 가수 지원이, '6시 내고향'서 친화력 甲+매끄러운 진행 icon이경애 “가난했던 어린시절, 18세대가 사는 주택 단칸방에 거주” icon'악플의밤' 토니, '발랩'의 시초 악플에 "인정, 이수만 선생님 감사하다" icon‘TV는 사랑을 싣고’ 이경애 “모교에 기부하는 연예인이 제일 부럽다” icon황치열, '더콜2' 등장...엔플라잉과 매칭실패 "프리존은 내 존" icon이경애, 은사님 재회에 오열 “모진 세월 참 잘 견뎠다” icon'더콜2' 딘딘, 소유팀과 매칭 실패 "노을 하모니에 끼기 어려워" icon조은누리 母 “지적장애 있지만 의사소통 문제없어…제보 부탁드린다” icon하동균, 첫 소절에 스튜디오 발칵! 올콜 中 윤종신 선택(더콜2) icon호날두, 모리아스 감독과 진한 포옹…'팀 K리그' 이동국-조현우 등 icon[인터뷰] ‘검블유’ 지승현, 13년의 무명이 발효시킨 진한 향기 icon박효신, 또다시 사기혐의 피소 "인테리어 계약체결 안해...강력 법적대응"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